글로벌 패션 프로젝트 '2012 컨셉코리아' 주역 발표

김수진 2012-07-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패션의 도시 뉴욕에서 한국의 패션 문화를 널리 알릴 2012 컨셉코리아 주역 5인이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최광식)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홍상표)은 대구광역시, 한국패션산업연구원과 함께 진행하는 패션 문화 프로젝트 컨셉코리아 S/S 2013(Concept Korea S/S 2013)에 참여할 디자이너로 이상봉(Lie Sang Bong), 손정완(SON JUNG WAN), 최복호(CHOIBOKO), 김홍범(CRES. E DIM.), 계한희(KYE)가 선정됐다고 19일 발표했다.

※ 컨셉코리아(Concept Korea Fashion Collectives)는 한국의 패션문화 콘텐츠를 세계에 알리고, 한국 디자이너들의 해외 패션 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정부가 직접 지원하는 글로벌 패션 프로젝트로 오는 9월, 6번째 시즌을 맞이한다.

총 14명의 글로벌 자문위원단을 구성해 맞춤형 컨설팅 제공

최종 선정된 디자이너 5팀은 지난 5월 공모절차를 거쳐 선정됐으며, 특히 올해는 산업계, 미디어계, 패션 학계, 문화계에 걸친 다양한 분야의 영향력 있는 핵심 전문가들로 구성된 글로벌 자문위원단이 직접 심사에 참여해 디자이너의 역량과 브랜드 경쟁력을 꼼꼼히 검증했다.

뉴욕패션위크의 창시자인 펀 말리스(Fern Mallis)를 수장으로, 현 Saks Fifth Avenue의 총괄부사장 테론 셰퍼(Terron Schaefer), 세계적인 패션교육기관인 파슨즈(Parsons) 패션 학장인 사이먼 콜린스(Simon Collins), 패션잡지 보그(Vogue)의 스타일리스트인 앤 카루소(Ann Caruso) 등 총 14명의 유력 패션전문가로 구성된 글로벌 자문위원단의 도움을 받아 컨셉코리아 디자이너들은 현지 유통 기반 확립 및 인지도 강화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선정된 5명의 디자이너들은 오는 9월과 내년 2월에 개최되는 뉴욕패션위크에 참여하게 되며, 그룹 프레젠테이션과 개막행사, 비즈매칭 쇼룸, 현지 유명 패션 홍보대행사인 'C&M Media'의 온·오프라인 홍보 등 전폭적인 지원을 받게 된다. 이들이 참여하는 '컨셉코리아 S/S 2013' 행사는 뉴욕패션위크 개최 이튿날인 9월 7일 뉴욕 링컨센터(스테이지홀)에서 패션 프레젠테이션과 개막식을 통해 그 시작을 알릴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