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준중형 세단 'K3' 1호차 주인공은?

최상운 2012-09-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기아자동차는 18일 국내영업본부 사옥(서울 압구정 소재)에서 'K3' 1호차 전달식을 갖고 본격 출고에 들어갔다.
 
'K3' 1호차 행운의 주인공은 사전 계약 고객인 바둑 기사 김지석 씨(8단, 24세)이며, 기아차는 이날 'K3' 1호차와 함께 20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을 증정했다.
 
특히 기아차는 유명 연예인에게 1호차를 전달하는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지난 'K9' 1호차 주인공 선정에 이어 실제 사전 계약을 한 고객들 중에서 1호차 주인공을 선정해 'K3'를 기다려온 고객들의 기대에 부응했다.
 
김지석 씨는 평소 기아차의 획기적이고 차별화된 디자인에 대해 관심을 갖고 있던 중 'K3'의 세련되고 역동적인 디자인에 반해 지날 달 사전계약을 했다고 밝혔다.
 
1호차 행운의 주인공인 김지석 씨는 "K3의 세련된 스타일과 역동적인 디자인은 물론, 넉넉한 실내공간과 다양한 안전사양과 편의 사양을 갖춰 '내게 꼭 맞는 차'라는 확신이 들어 구입을 결정했다"며 "'K3의 1호차 주인공이 돼 영광이고, 오늘 차를 직접 마주하니, 사전계약을 한 보람과 기대 이상의 만족감을 느낀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지난 8월 27일(월)부터 사전계약을 실시한 'K3'는 첫 날부터 1,800대가 넘는 사전계약대수를 기록하고, 출시 첫 날인 9월 17일(월)까지 총 6,500여 대가 계약되는 등 고객들로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