뚜레쥬르, 추석선물세트 전년비 20% 이상 주문 늘어

김소윤 2012-09-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뚜레쥬르가 추석 물량 확보를 추가로 늘리며 즐거운 명절맞이에 나섰다.

CJ푸드빌(대표 허민회)이 운영하는 재료부터 다른 건강한 베이커리 뚜레쥬르(www.tlj.co.kr)는 추석 연휴를 일주일 앞둔 21일 추석 선물세트 추가 주문이 전년비 20% 이상, 롤케이크와 파운드케이크 등 1만원대 상품은 30% 이상 늘고 있다고 밝혔다.

뚜레쥬르가 올해 추석 시즌 출시한 선물세트는 '복을담아 구운 고구마만주'(1만 원), '복을담아 종합월병세트'(1만7000원), '프리미엄 미니롤세트'(1만5000원), '종합정과세트'(1만9000원), 'TLJ스윗츠 컬렉션'(2만2000원), 'TLJ기프트 컬렉션'(2만5000원) 등으로 총 50여종 모두 8000원~2만원대의 합리적인 가격대다.

가장 인기가 좋은 'TLJ기프트 컬렉션'은 달콤한 딸기잼, 새콤한 망고진저잼 등 잼 3병과 부드럽게 구운 간식용 미니케이크를 10개 담은 것이 특징이며, 스테디셀러인 '종합 월병세트'는 건과일과 견과류가 듬뿍 들어있어 맛이 좋을 뿐 아니라 둥근 달 모양으로 복을 비는 의미도 담고 있어 추석 선물로 제격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아우디는 5일부터 15일까지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리는 '2015 제네바 모터쇼'에서 총 7개의 모델을 세계 최초로 선보인다.
BMW 그룹 코리아가 개발한 전기차 충전 시스템인 'BMW i-홈 충전기'와 MINI의 '가상 브랜드 스토어' 및 '스마트 팝업 스토어'가 세계적 권위의 'iF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했다.
지난 연말 트랜센드 코리아에서 차량용 블랙박스 DrivePro 100을 출시한 지 3개월 정도 지났다.
쌍용자동차는 '2015 제네바 모터쇼'에서 새로운 전략모델이 될 소형 SUV '티볼리'를 유럽시장에서 처음으로 선보였으며, 친환경 콘셉트카 '티볼리 EVR'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미국 소비자 잡지 컨슈머리포트가 지난달 24일 발표한 '2015년 최고의 차 10종' 미니밴 부문에 혼다 오딧세이가 3년 연속 최고의 미니밴으로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