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News AVING 2018-07-18T01:33:41+00:00
 

판교 창업존 투자 입주사 모집... 유망 스타트업 발굴 파이프라인 제공

입력 2020-04-07 18:04 , 이은실 기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이경준, 이하 경기혁신센터)는 오는 4월 16일까지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 위치한 '창업존' 입주 투자기업을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판교 제2테크노밸리 내 기업지원허브 6~8층에 위치한 판교 창업존은 10,401.8㎡ (3,152평) 면적으로 규모별 전용 사무공간에 창업기업 108개사, VC·투자사 3개사, 지원기관 4개 기관이 입주하고 있으며, 규모별 회의실 40개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판교 창업존 입주 투자기업에게는 전용 사무공간 뿐 아니라 공용 OA(Office Automation) 기기, 피투자기업의 창업존 입주 우선권을 주는 입주 재량권, 창업존 입주기업 및 경기혁신센터 보육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정기 IR 참여 기회 등이 제공된다.

또한 입주 투자기업 및 피투자기업을 대상으로 해외 모바일 통신환경을 구현할 수 있는 글로벌 테스트베드, 시제품 설계 및 제작 가능한 3D 제작실, 통ㆍ번역/법률/규제 샌드박스/세무ㆍ회계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컨설팅 서비스를 실시간 지원한다.

모집규모는 최대 6개사이며, 대상은 모집 공고일 기준 '중소기업창업투자회사', '한국벤처투자조합', '신기술사업금융업자', '액셀러레이터' 및 투자 재원을 확보한 국내ㆍ외 재단, 기관, 기업이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혁신센터 홈페이지(ccei.creativekorea.or.kr/gyeonggi/)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경기혁신센터 김종현 본부장은 "판교 창업존 내에서 매출, 투자, 마케팅, 고용, 개발, 글로벌 진출 등 스타트업의 모든 활동을 가능하도록 하는 창업생태계를 만들 것이며, 입주한 투자사에게 강력한 파이프라인이 제공될 것이다."고 밝혔다.

[ⓒ aving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VING AROUND THE WORL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