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VING Korea
메르세데스 벤츠는 4월 22일부터 28일까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2007 상하이 모터쇼에서 벤츠의 공식 튜닝업체인 AMG사의 튜닝 스포츠카를 전시했다.
하이브리드 자동차인 메르스데스 벤츠 'F500 Mind'. 이 차량은 출발하거나 주차할 때 디젤 엔진의 연결이 풀리고 연료가 소모되지 않는다.
'Active camber adjustment'에 의해 새로운 다이나믹 핸들링 시스템 장착한 자동차. 이 차량은 새로운 시스템에 의해 뛰어난 코너링과 민첩함을 가질 수 있고 안전이 더 강화된다.
1996년에 센세이션을 일으킨 운전대와 페달이 없는 차. 이 차량은 'side-stick'을 밀어서 속도를 빠르게 할 수 있으며 좌우로 'lever'를 움직임으로써 차가 조종이 된다.
운전자가 오른쪽도 왼쪽도 아닌 중앙에 앉는 자동차. 이 차량은 운전자의 안전을 위해 새로운 개념의 디자인을 한 것으로 좌우의 충격을 최소화할 수 있으며 더 생존률을 높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미래형 디자인을 가졌으며 섬유유리로 강화된 플라스틱 바디 장착한 자동차. 이 차량은 'Wankel' 엔진을 장착한 것이 특징이며 시속 300km/h가 탑 스피드이다.
250km의 속도로 16만km를 달리는 메르세데스 벤츠의 E-Class 레이싱카. 이 차량은 2005년도 텍사스 사막의 'Laredo'에서 열린 경기에서 30일만에 약 16만km를 달릴 정도로 내구성이 강하다.
태양열 발전기로 충전한 모터로 달리는 자동차. 이 차량은 스위스 취리히에 본사를 둔 'Alpha Real'이 자동차 시스템과 태양열 발전기 디자인을 했으며 태양열 발전기에는 432개의 'Solar cell'이 들어있다.
시속 261km/h의 출력을 발휘하는 4밸브 엔진을 장착한 레이싱카.
디젤 1갤런으로 1,585마일을 달려서 연비절약 최고기록을 세운 자동차. 이 차량은 오일파동 당시 소비자들이 차의 속도보다 연료소모에 더 관심을 가지면서 출시됐다. 평균속도는 21km/h이다.
시속 327km/h로 달리는 디젤 터보엔진의 레이싱카. 박물관측은 “이 차량은 1978년 이탈리아의 'NARDO'에서 열린 테스트에서 9개의 세계신기록을 수립했다”고 전했다.
12실린더 엔진을 장착한 채 시속 432.7km/h로 달리는 레이싱카. '루돌프 카라시올라(Rudolf Caracciola)'는 이 레이싱카를 타고 두 번이나 유럽 챔피언이 되는 영예를 안았으며 프랑크푸르트와 담슈타트에서 최고 속도 432.7km/h를 기록했다고 박물관측은 밝혔다.
세계에서 가장 빨랐던 차량이 1939년도에 있었다면 믿을 수 있을까?
메르세데스 벤츠 S 클래스 시리즈의 탑 모델. 이 차량은 V12엔진을 장착했으며 차량 내부공간이 넓고 편안한 것이 특징이다.
메르세데스 벤츠 E 클래스의 엔트리급 모델인 자동차. 경제적이고 내구성이 강한 디젤 자동차로 포르투갈에서 14년 동안 택시로 사용이 되었다.
'베이비 벤츠(Baby Benz)'라고 불리는 자동차. 이 차량은 작은 차체로 인해 공기저항을 줄여줘 연비가 비교적 적게 드는 것이 특징이다.
럭셔리 차종으로 소개된 디젤 자동차. 이 차량은 디젤 터보엔진이 최초로 장착되었으며, 디젤 터보엔진은 이후 메르세데스 벤츠의 연비를 낮추게 하는 계기가 된다.
에어백과 안전벨트(Belt tensioner)를 장착해 안전성을 개선한 자동차. 이 차량은 자동차의 안전을 증진하기 위한 국제 연구 프로그램으로 이루어졌다.
'Bela Barenyi'가 개발해 특허를 낸 'safety body', 즉 범퍼를 장착한 자동차. 이 차량은 앞뒤에 충격을 흡수하는 '범퍼(crumple zone)'를 장착했다.
강한 'Passenger cell'과 'Crumple zone'을 가진 세계 최초의 스포츠카. 이 차량은 'Hardtop'을 제거할 수 있는 강하고 오목한 외관이 특징이다.
메르세데스 벤츠 300SLR의 하드탑 버전은 다임러-벤츠가 1956년 레이싱 시즌을 위해 개발했으나 회사에서 1955년에 모터 스포츠 활동을 전면 중단하면서 레이싱 대회에 참가할 기회는 갖지 못했다.
메르세데스 벤츠 300SL 쿠페는 1950년대를 대표하는 슈퍼 스포츠카로 소비자가격은 180모델의 3대, 폭스바겐의 1200 ‘Export’ 6대 가격과 맞먹을 정도로 초 고가였다.
메르세데스 벤츠 180은 1953년에 최초 소개되었으며, 이 차량에는 엔진룸과 승객룸, 트렁크의 세 공간으로 나눠지는 폰톤(Ponton) 스타일이 최초로 도입됐다.
메르세데스 벤츠 300 S 카브리올레는 1951년 10월 파리모토쇼에서 최초로 선보였다.
메스세데스 벤츠 300은 2차 세계대전 이전의 전통적인 벤츠 스타일을 이어받았다. 1951년 4월 프랑크푸르트 모토쇼에서 최초로 선보였으며 당시에 가장 빠르고 큰 독일산 차량으로 명성을 날렸다.
메르세데스 벤츠 260 D는 세계 최초로 디젤 엔진을 장착한 대형 승용차였다. 이 차량은 디젤엔진을 장착해 얻은 연료절감효과로 당시에 택시용과 장기리 여행용으로 인기를 끌었다.
1930년 10월 파리 모터쇼에서 베일을 벗은 메르세데스 벤츠 770은 최고급 승용차로 당시에 최초로 8개 실린더를 장착했다.
메르세데스 벤츠 540K 카브리올레는 500K의 후속 차량으로 컨버터블 형태로 제작됐다.
1934년 시중에 출시된 메르세데스 벤츠 500K 스페셜 로드스터는 당시 럭셔리 스포츠카로 불렸다.
1920년대 말 레이싱카를 기본으로 만들어진 S 시리즈는 하얀 코끼리로 불렸다. 이는 S 시리즈가 주로 하얀색으로 도색된 것도 있지만 사실은 슈퍼차저에서 뿜어져 나오는 괴성 때문이라는 설이다.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