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로드, 아이폰용 전자지도 판매 개시

구양란 2008-12-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 <Visual News> 엑스로드(대표 이봉형, 황규형)가 애플의 아이팟 및 아이폰용 북미 전자지도를 지난 16일부터 판매했다고 24일 밝혔다.

북미 서부지역을 지원하는 이번 전자지도는 애플 공식 홈페이지에서 19.99달러에 판매되고 있으며, 향후 다양한 유통채널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전자지도는 아이폰 3G/2G와 아이팟에서 동시 호환되는 것으로, 미국 15개 주요 도시의 약 1,500개 지역 주요 도로사진을 3D 데이터화해 실사모식도(real 3D view)를 제공한다.

엑스로드 이봉형 대표는 "몇 년 전부터 준비해온 전자지도 사업이 이제 결실을 맺기 시작했다"며, "향후 안정된 하드웨어에 자사가 개발한 글로벌 지도를 탑재해 수출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