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데이터센터 혁신 선도할 '제온' 프로세서 출시

최영무 2014-09-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인텔코리아(사장 이희성, www.intel.com)는 오늘(11일) 서울 플라자 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차세대 '인텔® 제온® E5-2600/1600 v3 프로세서 제품군'의 공식 출시를 알렸다.

새롭게 출시된 제온 프로세서 제품군은 이전 세대 대비 최대 3배 향상된 성능, 세계 최고 수준의 전력 효율성, 더욱 강화된 보안 기능을 통해 다양한 워크로드와 급속하게 발전하는 데이터센터의 다양한 요구를 충족할 것으로 기대된다.

새로운 프로세서는 빠르게 늘어나는 소프트웨어 정의 인프라(SDI)에 대한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원격 측정을 통한 주요 매트릭스를 제공해 주목된다. 이를 통해 최상의 성능과 탄력성, 효과적인 총 소유 비용(TCO; Total Cost of Ownership) 등을 두루 갖춘 서비스를 제공하는 인프라를 구현할 수 있다.

새로운 제품군은 서버, 워크스테이션, 스토리지와 네트워크 인프라에 사용되며 데이터 분석, 고성능 컴퓨팅, 통신,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 등 분야에서 사물인터넷(IoT)의 백엔드 프로세싱(Back-end processing)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워크로드를 지원한다.

인텔코리아 이희성 사장은 "디지털 서비스 경제는 자동화되고 역동적이며 확장된 서비스 전달을 위한 새로운 요구 사항들을 데이터센터에 주문하고 있다"며, "새로운 인텔 프로세서는 비교할 수 없는 성능과 에너지 효율성, 보안뿐만 아니라, 소프트웨어 정의 인프라(Software Defined Infrastructure)가 요구하는 하드웨어 리소스의 가시성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또한 "인텔은 기업들이 데이터센터 혁신을 통해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의 이점을 충분히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도울 것"이라고 전했다.

인텔 제온 E5-2600 v3 제품군은 26개 종류에 1,000개 주문 시 개당 213달러(한화 약 21만원)에서 2,702달러(한화 약 276만원)의 가격에 제공된다. 또 인텔 제온 E5-1600 프로세서 워크스테이션은 6개 종류에 295달러(한화 약 30만원)에서 1,723달러(한화 약 176만원)의 가격에 제공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중소기업들은 COVID-19 –로부터 경기 침체에서 직원 건강, 향후 몇 달 동안 불확실한 기업 환경에 이르기까지 중대한 과제에 직면해 있다. 소비자 기술 협회®(CTA)®에서는 회원의 80%가 중소기업과 신생 기업
저스트코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을 대표하는 유연한 업무 공간 제공 업체로써,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멤버들을 지원하고자 2020년 5월 멤버십 비용 15~30%를 감면하는 수백만 달러 규모의 안정패키지를 발표했다.
고품질 MR 및 다양한 녹음 편집기술로 190여개국에서 사랑 받고 있는 국내 1세대 스마트 싱(모바일 노래방) 앱 '싱잇(Singit)'(대표 금기훈)이 '전국민 4월 한달 무료 서비스'를 실시한다.
협업툴 잔디(JANDI)를 서비스하는 토스랩 (대표: 김대현)은 지난 1일 정보통신산업진흥원 (NIPA)의 '코로나 19 대응 클라우드서비스 우선 지원 사업'에 선정되었다고 2일 밝혔다.
디지털 액세서리 브랜드 엘라고(elago,대표 앤드류 리)에서는 에어팟 프로가 잘 빠지지 않도록 도와주는 에어팟프로용 '이어팁 스키니'를 출시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