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유럽풍의 콘셉카 'HED-6' 이미지 공개

최민 2009-02-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 <Visual News>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다음달에 열리는 '제네바모터쇼(the 79th Salon International de L'Automobile in Geneva)'에서 처음 선보일 4륜 크로스오버 콘셉트카 'HED-6'의 이미지를 오늘(10일) 공개했다.

'HED-6'은 '도시 유목민(Urban nomad)'을 표방하며 세련된 유럽풍 도시감각에 맞게 디자인된 현대차 유럽 디자인 센터(독일 뤼셀스하임 소재)의 여섯 번째 작품이다.

'HED-6'의 차체 사이즈는 전장 4,400mm, 전고 1,650mm, 전폭 1,850mm로 '투싼'과 비슷한 크기다. 2006년 공개된 콘셉트카 '제너스'에서 더욱 진화한 육각형 모양의 그릴을 중심으로, 전체적인 분위기는 2008년 공개된 콘셉트카 'i-mode'에서 발전된 형태를 보이고 있다.

175마력의 1.6리터 GDi 터보차져 4기통 엔진을 장착한 'HED-6'은 ISG(Idle Stop & Go) 기능 및 더블클러치 방식의 6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해 연비의 효율성을 높였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149 g/km에 불과해 차세대 친환경 자동차로 적합하다.

또한, 자동으로 동력이 배분되는 4륜 구동 시스템은 'HED-6'의 일반 도로 등 온로드(On-road) 주행뿐만 아니라, 뛰어난 오프로드(Off-road) 주행성능을 보장한다.

'HED-6'의 실물 및 상세 제원은 다음달 3일 제네바모터쇼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