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 대구워터젯, 수압절단 임가공 전문 업체의 기술력 소개

이윤 2014-10-1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대구워터젯(대표 이유진, www.dgwaterjet.com)은 14일(화)부터 17일(금)까지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리는 '2014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이하 WCS KOREA)'에 참가해 10년 역사 수압 절단 임가공 전문 기술을 소개했다.

국내 워터젯 가공 기술의 선두에 있는 이 기업은 자체 연구소를 운영하면서 이 회사만의 가공 매뉴얼과 노하우로 업계를 선도하고 있다. 워터젯은 물의 압력을 4,000BAR까지 만들어 내는 초고압 펌프를 이용해 물을 분사하고 미세한 노즐을 통해 빠른 속도 에너지를 가진 물의 물리적인 힘과 마찰력으로 소재를 절단하는 기술이다.

물의 압력을 이용해 절단하기 때문에 레이저 절단과 달리 제품에 열변형이 발생하지 않으며 고에너지, 초고수압 가공으로 소재 변형 및 잔류 응력, 미세균열, 화학적 변형이 생기지 않는다.

또한 기존의 절단 방법으로는 불가능하거나 취약했던 열처리로 경화된 소재나 고경도 재질, 유리와 수지 소재 등도 절단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자유로운 디자인이 가능하기 때문에 복잡한 제품의 절단에 더 효과적이다. 폭발성이나 산화성, 휘발성이 있는 제품의 절단에도 효율적이다.

대구 워터젯 관계자는 "워터젯에서는 경험이 중요한데 우리 회사는 10년 정도의 업력으로 업계 선두 위치에 있다"며 "지구상의 모든 물질을 절단할 수 있다고 볼 수 있으며 워터젯을 활용한 건축타일 디자인에서 특허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우리 회사는 오히려 바이어들이 더 인정해 주는 회사"라며 "우리 기업을 이용했던 기업이 거래처를 바꾼 사례가 없다"고 강조했다.

한편, 올해로 16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전시회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선정한 '국제인증 및 유망전시회'로 용접·절단기분야 관련 신기술과 최신 트렌드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자리가 되고 있다.

약 100여개의 기업이 참가해 용접·절단 분야의 신기술과 신제품을 소개하며 해당 분야의 트렌드를 이끄는 글로벌 기업인 'Trumpf', 'Fronius', 'IGM Robotsystems', 'LORC'와 토종 기업인 '세아에삽', '조선선재' 등이 참여했다.

→ 'WCS KOREA 2014′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아이에이치코리아(I.H KOREA)는 10월 20일(화)부터 23일(금)까지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리는 '2020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WELDING KOREA 2020)'에 참가해 신제품 집진기 Sw
영빈테크(이호성 대표)는 10월 20일(화)부터 23일(금)까지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리는 '2020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WELDING KOREA 2020)'에 참가해 복합 벤딩 머신 TUBOMAT을
현대로보틱스(서유성 대표)는 10월 20일(화)부터 23일(금)까지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리는 '2020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WELDING KOREA 2020)'에 참가해 스마트 용접 모니터링 시스템
(주)화담알앤알(정찬우 대표)는 10월 20일(화)부터 23일(금)까지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리는 '2020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WELDING KOREA 2020)'에 참가해 다양한 Applicati
토탈소프트뱅크는 10월 20일(화)부터 23일(금)까지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리는 '2020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WELDING KOREA 2020)'에 참가해 VR AR 트레이닝을 선보였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