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물산업전] 구마이엔씨, 시간과 비용 절감한 비굴착 보수공법

이해선 2014-10-2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구마이엔씨(대표 강태원, www.gumaenc.co.kr)는 22일(수)부터 24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물 산업전(WATER EXPO KOREA 2014 )'에 참가해 비굴착 보수공법인 'B.P.L공법'과 'V.P공법'을 선보였다.

'B.P.L공법'은 불량 하수관로를 굴착 교체하지 않고 기존과 내면을 라이닝하는 하수관거 비굴착 전체보수공법으로 양방향 공기압 및 증기열 주입장치 핵심신기술과 보강튜브 뒤틀림 방지 견인 시스템 핵심 신기술을 이용하여 보강튜브를 증기열로 가열시켜 경화시키는 신기술이다.

하수관거 누수 및 파손 등 결함부위 보수를 비굴착 방식으로 할 수 있는 이 기술은 기존의 굴착방식에 비해 공사 기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할 뿐 아니라 굴착으로 인해 발생하는 민원을 줄여주며 폐기물 발생을 억제해 환경오염을 줄이고 순 공사비 11~47%까지 비용 절감 효과를 갖는다.

'V.P공법'은 노후화 및 파손된 지중 매설 하수관거를 대상으로 파손부의 부분보수를 위하여 유리 섬유시트에 보수용 수지를 함침시켜 제작한 섬유 보강 라이너를 공기 팽창 원리에 의해 밀착 경화시키는 부분보수 기술이다.

이 공법은 소형맨홀에 연결된 하수관 부분보수 시공환경과 곡관로 보수로 인한 하수관거 부분보수 시공환경을 개선해 주며 보수폭 조절로 인한 작업효율성을 향상시켜 준다.

이 회사 강태원 대표는 "굴착 방식의 경우 보통 몇 달씩 걸리던 공사를 비굴착 방식으로 시공할 시 하루만에 끝낼 수 있다"며 "최근 심각한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싱크홀의 원인이 노후하수관 누수에 의한 것인 만큼 싱크홀 방지 대책으로 비굴착 방식이 주목받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광역시, 경상북도가 공동주최하고 엑스코(EXCO)와 한국물포럼이 주관하는 '대한민국 물 산업전'은 세계적 물 기업들이 공식후원 및 참가하는 유일한 한국 물 관련 행사로, 정부기관 단체 및 공공기관, 베올리아워터코리아, GS건설, 한국수자원공사, 제일모직, 도레이첨단소재, 로얄정공, 도화엔지니어링 등 물 전문 기업들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

→ '대한민국 물산업전'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최근, 어반슬로프가 계절에 상관없이 실제 스키장에서의 속도감과 스릴 만점의 모험을 즐길 수 있는 스키와 스노우 보드 시뮬레이터 장비를 도입, 직영점을 열어 스키 마니아들을 유혹하고 있다.
오텍그룹은 KT와 '빌딩, 공장, 공조시스템 교체시장 판매 활성화'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최근 밝혔다.
케미코는 10월 11일부터 14일까지 4일간 경상남도 창원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6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에 참가해 프랑스 폴리슈드사의 제품을 선보였다.
아이지엠서비스코리아는 10월 11일부터 14일까지 4일간 경상남도 창원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6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에 참가해 8축 로봇을 선보였다.
코텍은 10월 11일부터 14일까지 4일간 경상남도 창원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6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에 참가해 뉴런파이브를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