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S 2014] 다비오, 나만의 맞춤 여행 플래너 '투어플랜비' 소개

이윤 2014-10-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다비오 (대표 박주흠, www.dabeeo.com)는 20일(월)부터 23일(목)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4 월드IT쇼(이하 WIS 2014)'에 참가해 여행일정, 여행장소 등 최적화된 맞춤여행 플랜을 제공하는 스마트 투어 플래너 '투어플랜비(tourplanb.com)'와 콘텐츠를 직접 전송하는 신개념 디지털 사이니지인 블링킹 스테이션(Blinking station)을 소개했다.

다비오는 2012년 설립돼 국내 최초 자체기술로 개발한 글로벌 지도를 활용해 여행 시 필요한 다양한 여행 콘텐츠를 공유하고, 글로벌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국내외 판매 영역을 구축하고 글로벌 컨시어지 플랫폼을 제공하는 회사다.

이번에 소개한 '투어플랜비'는 자유여행객 개개인 성향에 따른 자동 맞춤 일정을 제공하고 불편하고 번거로워 잘 사용하지 않는 지도를 여행 시 보다 편리하게 앱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든 프로그램이다. 자동으로 개인 성향을  파악해 맞춤 여행 일정 만들고 호텔과 항공권 예약 서비스 및 언어 설정을 통해 다국어 서비스가 가능하다.

투어플랜비 앱(tourplanb app)은 데이터 제약 없이 오프라인에서도 사용 가능한 Off-line map 기반의 여행가이드 앱으로 보행자 내비게이션을 제공하고 웹에서 만든 여행 일정을 앱으로 동기화할 수 있다.  리뷰나 일정, 여행지 등 사용자들의 정보를 공유하고 다양한 언어뿐만 아니라 도시별 오프라인 지도 및 여행정보 무료 콘텐츠를 제공한다.

블링킹 스테이션 키오스크는 무선 데이터 전송 방식을 활용한 관광 콘테츠 다운로드 플랫폼으로 터치 스크린이 내장된 스탠드형 여행 정보 제공 시스템이다. 최첨단 근거리 무선통신 (NFC)을 이용해 콘텐츠를 전송하고  모바일 네트워크 사용 없이 다운로드 가능하며  앱 /이미지/ 동영상/ 전자책 등 다양한 형태의 콘텐츠를 제공한다.

한편, 미래창조과학부와 부산광역시가 주최하고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 한국무역협회 등이 주관하는 'WIS 2014'에는 삼성전자, LG전자, SK텔레콤, KT, 퀄컴, 시스코, EXFO 등 국내외 대표 ICT 리딩 기업들이 참가해 첨단 기술 및 신제품을 선보였다.

이번 'WIS 2014'는 정보통신업계의 올림픽이라 불리는 '2014 ITU 전권회의'와 동시에 개최되어 주요 국가 정상을 비롯해 193개 국가 장관과 차관, 3000여명의 정부 대표단, ICT 기업 최고경영자(CEO) 등이 참관했으며, 국내 ICT 기업의 글로벌 도약의 단초를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World IT Show 2014′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리안이 휴대용유모차 '캐리' 2017년형을 선보이고, G마켓과 에이원베이비 공식 쇼핑몰에서, 론칭 기념 특별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다이치가 오는 1월 31일까지 2017 사진∙영상 공모전 'Talk to 다이치'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아이오티는 1월 5일부터 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7'에서 CES 혁신상 수상한 '할로 바이크 라이트&파워팩'과 '아이텝 무선충전 거치대'를 선보였다.
금주에는 교육과 기술의 결합 '2017 교육박람회', 어른아이들을 위한 취미 실현의 장 '2017 키덜트&하비엑스포', 지역 엄마와 아이를 위한 '청주베이비페어', 인테리어 고급화의 선두주자 '2017 하우징
스마트홈 시스템 및 홈IoT 전문기업 코맥스가 오는 1월19일부터 22일까지 약 4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7 하우징브랜드페어'에 참가한다고 16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