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베이비페어] 스칸디아, 북유럽풍 심플 테이블 선봬

취재2팀 2014-10-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스칸디아는 23일(목)부터 26일(일)까지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리는 '제9회 인천 베이비 &키즈페어'에 참가해 북유럽풍의 가구를 선보였다.

40여년간 원목가구를 만들어 온 스칸디아는 북유럽의 추운 지역에서 자란 좋은 목재와 국내 최고의 기술자들이 정성들여 만들어 내는 제품들로 국내 가구 시장에 새로운 트렌드를 제시하고 리드하는 브랜드라고 관계자는 설명한다.

콘셉트에 걸맞은 디자인과 내구성을 자랑하는 스칸디아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심플하면서도 실용적인 디자인의 테이블을 선보였다. 화이트톤, 민트톤의 테이블은 아이들의 시안성을 편안하게 하는 장점이 있다.

한편, 세계전람과 인천도시공사가 주최하는 '제9회 인천 베이비 &키즈페어'는 '인천 로맨스(엄마로 맨 처음 만나는 스토리)'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되며 출산을 앞두고 있는 임신부부터 교육을 걱정하는 엄마들을 대상으로 140 여개 브랜드 , 360 여개 부스 규모로 선보인다

또한 , '출산'과 '교육 ' 테마를 분류해 하나의 전시장을 '용품관'과 '교육관'으로 분할 배정함으로써 관람객으로 하여금 관심 있는 카테고리를 쉽게 비교·분석할 수 있도록 편리한 구조로 운영된다 .

→ '인천 베이비&키즈페어'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김상갑 기자

-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국내 대표 유아용품 전문기업 ㈜에이원이 올해 하반기 유아업계 트렌드로 'S.A.F.E.T.Y'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현관의 분위기를 결정짓는 것중 하나가 중문 인테리어다. 중문은 밖에서 들려오는 소음이나 바람을 막아 줄 뿐만 아니라, 현관을 가려 실내 분위기를 아늑하게 만들어 주는 역할을 한다.
뱅앤올룹슨(Bang & Olufsen)이 커스터마이징(Customizing, 맞춤 제작)이 가능한 벽 고정형 무선 스피커 '베오사운드 쉐이프(BeoSound Shape)'를 출시했다.
몽블랑이 지난 12일~25일 영국에서 열린 '2018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The Goodwood Festival of Speed)'의 공식 타이밍 파트너로 활약했다.
KMI 한국의학연구소(이사장 김순이)가 순직 소방공무원의 부모와 배우자를 대상으로 종합건강검진 서비스를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