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C 2014] 글로닉, 다각도에서 관찰 가능한 3D 광학현미경 소개

취재2팀 2014-10-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글로닉(대표 김우준, www.glonik.co.kr)은 22일(수)부터 24일(금)까지 고양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4글로벌소재부품산업대전(이하 IMAC 2014)'에 참가해 '3D 광학현미경'을 선보였다.

글로닉의 3D 광학현미경은 극각 및 방위각 방향으로 이동이 가능하도록 설계돼 있어, 사용자가 일정한 범위 내 임의의 각도에서 대상물을 관찰할 수 있다.

극각 또는 기울임의 최대 각도는 30도이며, 방위각 또는 회전각도는 360도로 무한 회전되기 때문에 기존 현미경처럼 수직면만 보는 것이 아니라 사용자가 원하는 임의의 각도에서 측면 역시 관찰할 수 있다.

이 제품은 특허등록된 신기술에 기반을 두고 있으며, 현재 시장에서 판매되고 있는 현미경 제품 중 대물렌즈가 이동 가능한 유일한 광학방식의 3D 현미경이다.

기존의 저배율 현미경이 사용되는 모든 분야에 적용 가능하며, 특히 연구개발, 제조 등의 분야에서 효율 및 생산성 향상에 기여하는 제품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과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킨텍스(KINTEX)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IMAC 2014'는 금속소재, 섬유소재, 화학소재, 세라믹소재, 전기부품, 기계부품, 전자부품, 자동차부품, 로봇부품으로 구성되며 국내 유수의 소재부품 전문 기업 및 관련 기관이 참가하여 각축전을 벌인다.

→ IMAC 2014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임종희 기자

-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4차산업혁명을 맞이하여 지난 7월 14일(토) 코엑스 4F 컨퍼런스룸 402호, 403호에서 열린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와 에듀클라우드가 공동 주관한 '에듀클라우드 월드 2018'에서 국내 및 해외의 에듀테크
㈜화인특장은 '2018 국제그린카전시회(GREEN CAR KOREA 2018)'에 참가해 AVM(Around View Monitoring) 시스템을 선보였다.
프로미넌트코리아(주)는 '제40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18)'에 참가해 정량 펌프를 비롯해 센서 및 컨트롤러, 소독 및 살균시스템 등을 선보였다.
(유)포겔상코리아는 '제40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18)'에 참가해 로터리 로브 펌프(Rotary Lobe Pump) 등을 선보였다.
케이팩코리아(주)는 '제40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18)'에 참가해 폴리머자동용해장치, PFL, 경사판 침전시스템 등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