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C 2014] 글로닉, 다각도에서 관찰 가능한 3D 광학현미경 소개

취재2팀 2014-10-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글로닉(대표 김우준, www.glonik.co.kr)은 22일(수)부터 24일(금)까지 고양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4글로벌소재부품산업대전(이하 IMAC 2014)'에 참가해 '3D 광학현미경'을 선보였다.

글로닉의 3D 광학현미경은 극각 및 방위각 방향으로 이동이 가능하도록 설계돼 있어, 사용자가 일정한 범위 내 임의의 각도에서 대상물을 관찰할 수 있다.

극각 또는 기울임의 최대 각도는 30도이며, 방위각 또는 회전각도는 360도로 무한 회전되기 때문에 기존 현미경처럼 수직면만 보는 것이 아니라 사용자가 원하는 임의의 각도에서 측면 역시 관찰할 수 있다.

이 제품은 특허등록된 신기술에 기반을 두고 있으며, 현재 시장에서 판매되고 있는 현미경 제품 중 대물렌즈가 이동 가능한 유일한 광학방식의 3D 현미경이다.

기존의 저배율 현미경이 사용되는 모든 분야에 적용 가능하며, 특히 연구개발, 제조 등의 분야에서 효율 및 생산성 향상에 기여하는 제품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과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킨텍스(KINTEX)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IMAC 2014'는 금속소재, 섬유소재, 화학소재, 세라믹소재, 전기부품, 기계부품, 전자부품, 자동차부품, 로봇부품으로 구성되며 국내 유수의 소재부품 전문 기업 및 관련 기관이 참가하여 각축전을 벌인다.

→ IMAC 2014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임종희 기자

-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최근, 어반슬로프가 계절에 상관없이 실제 스키장에서의 속도감과 스릴 만점의 모험을 즐길 수 있는 스키와 스노우 보드 시뮬레이터 장비를 도입, 직영점을 열어 스키 마니아들을 유혹하고 있다.
오텍그룹은 KT와 '빌딩, 공장, 공조시스템 교체시장 판매 활성화'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최근 밝혔다.
케미코는 10월 11일부터 14일까지 4일간 경상남도 창원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6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에 참가해 프랑스 폴리슈드사의 제품을 선보였다.
아이지엠서비스코리아는 10월 11일부터 14일까지 4일간 경상남도 창원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6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에 참가해 8축 로봇을 선보였다.
코텍은 10월 11일부터 14일까지 4일간 경상남도 창원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6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에 참가해 뉴런파이브를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