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C 2014] 글로닉, 다각도에서 관찰 가능한 3D 광학현미경 소개

취재2팀 2014-10-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글로닉(대표 김우준, www.glonik.co.kr)은 22일(수)부터 24일(금)까지 고양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4글로벌소재부품산업대전(이하 IMAC 2014)'에 참가해 '3D 광학현미경'을 선보였다.

글로닉의 3D 광학현미경은 극각 및 방위각 방향으로 이동이 가능하도록 설계돼 있어, 사용자가 일정한 범위 내 임의의 각도에서 대상물을 관찰할 수 있다.

극각 또는 기울임의 최대 각도는 30도이며, 방위각 또는 회전각도는 360도로 무한 회전되기 때문에 기존 현미경처럼 수직면만 보는 것이 아니라 사용자가 원하는 임의의 각도에서 측면 역시 관찰할 수 있다.

이 제품은 특허등록된 신기술에 기반을 두고 있으며, 현재 시장에서 판매되고 있는 현미경 제품 중 대물렌즈가 이동 가능한 유일한 광학방식의 3D 현미경이다.

기존의 저배율 현미경이 사용되는 모든 분야에 적용 가능하며, 특히 연구개발, 제조 등의 분야에서 효율 및 생산성 향상에 기여하는 제품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과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킨텍스(KINTEX)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IMAC 2014'는 금속소재, 섬유소재, 화학소재, 세라믹소재, 전기부품, 기계부품, 전자부품, 자동차부품, 로봇부품으로 구성되며 국내 유수의 소재부품 전문 기업 및 관련 기관이 참가하여 각축전을 벌인다.

→ IMAC 2014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임종희 기자

-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가스센서 전문기업 이엘티센서는 6월 28일부터 29일까지 미국 캘리포니아 산호세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는 'SENSOR EXPO 2017' 전시회에 참가해 초소형 CO2, 메탄센서 2종을 첫 공개하고, 북미시장 공략에
Delta Pyramax Engineering은 3월 30일부터 4월 1일까지 사흘간 마카오의 베네치안 리조트에서 열리는 '2017년 마카오국제환경공동포럼 및 전시회'에 참가해 스마트 핸드 워싱 시스템 'Smixin
Jol Macau는 3월 30일부터 4월 1일까지 사흘간 마카오의 베네치안 리조트에서 열리는 '2017년 마카오국제환경공동포럼 및 전시회'에 참가해 공기질 모니터링 디바이스 'Node'를 선보였다.
YUNZHOU TECH는 3월 30일부터 4월 1일까지 사흘간 마카오의 베네치안 리조트에서 열리는 '2017년 마카오국제환경공동포럼 및 전시회'에 참가해 전동스쿠터 무인 수질 표본추출 및 모니터링 장비를 선보였다.
Emco Novus International Limited는 3월 30일부터 4월 1일까지 사흘간 마카오의 베네치안 리조트에서 열리는 '2017년 마카오국제환경공동포럼 및 전시회'에 참가해 전동스쿠터 'NOVA 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