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C 2014] 세안이엔지, 클린룸 위한 크린벤치와 암후드 선보여

취재2팀 2014-10-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세안이엔지(대표 전광수, www.seaneng.co.kr)는 22일(수)부터 24일(금)까지 고양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4글로벌소재부품산업대전(이하 IMAC 2014)'에 참가해 '크린벤치'와 '암후드'를 선보였다.

크린벤치(Clean bench)는 일반적인 클린룸 내에서 국부적인 청정공간을 유지하고자 할 때 사용되며, 저렴한 가격으로 높은 청정도(Class 100 이하)를 유지하는 장비다.

고청정 작업 테이블로 작업에 의한 영향이 적은 기류방식과 다양한 구조의 형식이 있으며, 용도에 따라 선택 사양을 폭넓게 할 수 있다.

암후드(Arm hood)는 제약회사, 실험실, 연구실 등의 부분적인 오염원을 효과적으로 배출시킬 수 있으며, 사람의 팔꿈치와 손목처럼 덕트관과 돔을 움직여 원하는 위치에 고정해서 편의에 맞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기존 수입에 의존하여 발생되던 납기지연, 고단가 등으로 인한 불편함과 소형 배기장치의 배기량 문제점을 개선했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과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킨텍스(KINTEX)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IMAC 2014'는 금속소재, 섬유소재, 화학소재, 세라믹소재, 전기부품, 기계부품, 전자부품, 자동차부품, 로봇부품으로 구성되며 국내 유수의 소재부품 전문 기업 및 관련 기관이 참가하여 각축전을 벌인다.

→ IMAC 2014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임종희 기자

-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내연기관의 완전연소를 도와주는 연소촉진장치 '에코플라즈마'로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한국희금은 지난 19일 이 제품의 유통을 담당할 별도 법인 설립을 마치고 본격적인 자동차 렌탈 사업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환경 문제가 국내외의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른 가운데 한 중소기업이 17년의 연구개발을 통해 만든 친환경 연소촉진장치가 뛰어난 성능으로 세계 각국에서 호응을 얻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한국기계산업진흥회는 '2017 대한민국전시산업전(2017 Korea Exhibition Industry Expo)'에 참가했다.
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는 '2017 대한민국전시산업전(2017 Korea Exhibition Industry Expo)'에 참가해 '심토스'를 소개했다.
(주)아이쓰리는 '2017 대한민국발명특허대전(주최: 특허청, 주관: 한국발명진흥회)'에 참가해 고강도 원터치 철근 커플러를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