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T Korea 2014 영상] 엔텔스,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서비스 'AoT'

취재2팀 2014-11-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엔텔스(대표 심재희, www.ntels.com)는 '2014 사물인터넷 진흥주간'의 일환으로 5일(수)부터 7일(금)까지 3일간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4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IoT Korea Exhibitiom, 이하 IoT Korea 2014)'에 참가해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서비스 'AoT(All of Things)'와 이를 기반으로 한 '스마트홈' 활용 사례를 선보였다.

'AoT'는 에어컨과 선풍기와 같은 사물을 등록해 디바이스 내 센서를 통해 측정된 정보가 원하는 조건을 만족시키면 특정 액션을 반복할 수 있게 하는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서비스다.

'AoT'를 이용하면 적은 투자 비용으로 쉽고 빠르게 사물인터넷 디바이스를 개발하고 서비스를 구축할 수 있으며, 클라우드 기반의 환경을 통해 안정적인 사물인터넷 서비스를 운영할 수 있다.

또한, 센서 데이터를 주기적으로 수집하고 디바이스 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거나 제어할 수 있으며 동시에 여러 종류의 동작을 한꺼번에 수행할 수 있는 강력한 자동화 기능을 지원함으로써 타사의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서비스와 차별화 된 기능을 제공한다.

전시장 내에서 선보인 'AoT'를 적용한 '스마트홈'은 제한적이고 활용도가 낮은 공급자 중심의 시나리오만을 사용할 수 있었던 기존의 서비스와 달리 사용자의 라이프스타일이나 요구에 따라 개인 스스로 자유롭게 시나리오를 구성할 수 있으며, 한가지 조건이 아닌 여러 가지 상황에 동시에 만족할 수 있는 시나리오가 실행될 수 있어 활용도를 높였다.

현재 엔텔스는 국내 점유율 1위의 스마트홈 전문 기업인 코맥스와 AoT를 활용한 스마트홈 사업을 위한 제휴를 체결했으며, 폭넓은 파트너들을 지속적으로 확보하여 다양한 분야의 사물인터넷 서비스 시장에 진출하는 것도 계획 중이라 밝혔다.

한편, '사물인터넷 진흥주간'은 사물인터넷에 대한 일반 국민, 기업 등의 관심과 참여를 극대화하고 사물인터넷에 대한 효과적인 홍보를 위하여 미래부,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동 주최하고, 전자부품연구원(KETI),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KEA) 등 사물인터넷 관련 8개 기관이 공동 주관하는 행사이다.

5일(수)부터 14일(금)까지 총 2주간 진행되는 '사물인터넷 진흥주간'의 일환으로 열린 이번 전시는 시스코, SK텔레콤, KT 등 9개국 144개 업체가 참가해 총 290부스 규모로 사물인터넷 관련 다양한 제품과 솔루션들을 선보인다.

→ 'IoT Korea Exhibition 2014′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영상 박은정/기사 이해선 기자

-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2014년 2월 설립한 ㈜제이엘케이(JLK)는 인공지능 산업의 대표 기업으로 독보적인 기술력과 전문성을 기반으로 인공지능 의료, 헬스케어, 데이터 산업의 혁신을 이끌어 나가고 있다.
㈜타이드는 PLC(전력선 통신망)를 바탕으로 유선 및 LTE를 기반으로 한 무선 통신 기술을 활용해 지능형 전력망과 에너지 관리시스템, 서비스의 제공과 함께 IoT 핵심 솔루션 공급자다.
넥슨은 네오플이 개발한 2D 액션 역할수행게임(RPG) '던전앤파이터 모바일'(던파 모바일)의 국내 서비스를 앞두고 사전 등록 이벤트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에픽시스템즈는 11월 25일(목)부터 28일(일)까지 4일간 고양 킨텍스(KINTEX) 제1전시장에서 진행하는 '2021 디지털 대전환 엑스포(DIGITAL TRANSFORMATION EXPO KOREA 2021)'
창업존 운영기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신현삼)는 지난 25일 개최된 '제8회 스타트업 815'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26일 밝혔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