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SLUSH 2014] 아이포트폴리오, 통합 여행 콘텐츠 플랫폼 '트래벌룬'

이해선 2014-11-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아이포트폴리오(대표 김성윤, www.iportfolio.co.kr)는 오는 18일(화)과 19일(수) 양일간 필란드 헬싱키에서 열리는 글로벌 창업 컨퍼런스 'SLUSH 2014'에 참가해 통합 여행 콘텐츠 플랫폼 '트래벌룬(Travalloon)'을 선보인다.

이 회사는 2012년 1월 설립된 스타트업 기업으로 전자 책 제작에 있어서 독보적인 기술을 탑재한 '스핀들북스(Spindle Books)'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다.

지도, 날씨 등 다양한 정보를 결합한 여행앱북으로 앱스토어에 Top 100을 꾸준히 점유해왔고, 워랜 버핏 소유의 유명 출판사 '월드북'과도 디지털 교과서 플랫폼 공급 계약을 체결한 바 있는 아이포트폴리오는 유럽 내 파트너 모집을 위해 이번 전시회에 참가한다.

이번 전시에서 선보일 '트래벌룬'은 통합 여행 콘텐츠 플랫폼으로 국내 대표적 여행 가이드북 출판사들과 한국관광공사, 홍콩 관관청, 하와이 관광청, 캘리포니아 관광청 등 관련 정부기관에서 발행되는 100여 개 이상의 여행 가이드북을 제공한다.

유저들은 '트래벌룬'을 통해 콘텐츠 활용과 함께 여행에 필요한 실시간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으며 추후 여행자들과 다양한 소셜네트워킹을 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하여, 새로운 형태의 여행가이드 플랫폼을 선보일 예정이다.

아이포트폴리오의 김성윤 대표는 "SLUSH 2014 참가를 통해 '트래벌룬'의 여행 가이드북 플랫폼을 사용할 유럽 내 여행출판사 및 관광청, 여행관련업체 등의 파트너를 소개받고 네트워킹을 쌓길 기대하고 있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한편, 'SLUSH 2014'는 올해로 7회째를 맞이하는 세계적인 창업 컨퍼런스로 전 세계 스타트업과 벤처캐피털, 엔젤투자자 및 언론이 어우러지는 국제 행사다.

지난해 열린 행사에는 약 60개국, 5000여 명의 예비 창업자와 1200개 기업이 참가했으며, 올해는 전 세계 68개국에서 1200개사가 참가해 7000명 이상의 참관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 'SLUSH 2014′ 기사 보러가기

-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SECRID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버튼하나로 여러개의 카드를 펼쳐주는 명함지갑 "SECRID"를 선보였다.
10월 29일부터 11월 1일까지 4일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개최되는 경남 유일 UFI국제인증 전시인 "SMATOF 201"에서 경상남도 및 인근지역 스마트팩토리 수요업체 담당자들을 대거 만날 수 있다는 기
브레인 스트림(Brain stream)은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어두운 핸드백안을 밝혀주는 핸드백 라이트 "SOL.mini"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IBITP)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중소벤처기업부와 창업진흥원이 지원한 창업패키지 지원사업의 일환
고급 메탈릭 소재의 스타일리쉬한 디자인과 높은 품질의 사운드를 겸비한 '이오즈 에어(EOZ Air)'가 공식 출시됐다고 수입사 사운드캣(Soundcat, 대표 박상화)이 15일(금) 밝혔다.
마담비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