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터리 충전하면 다리살 빠진다?

신승호 2009-04-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HONG KONG, China (AVING Special Report on 'Hong Kong Electronics Fair 2009') -- <Visual News> 캔앤두인더스트리얼컴퍼니(Can & Do Industrial Company Limited)는 13일부터 16일까지 홍콩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09 홍콩전자전'에서 페달식 충전기를 선보였다.

폐달을 밟아 충전이 이루어지는 이 제품은 집안에서 TV를 보면서 사용할 수 있어 운동용으로도 유용하다. 8시간 폐달을 밟아 충전할 경우 노트북은 1시간, 전기스탠드는 3시간 정도 전기 없이 사용 가능하다.

< AVING Special Report Team for 'Hong Kong Electronics Fair 2009' : Sophia Kwak, Abraham Shim >
Global News Network 'AVING'

 

포커스 기사

당근마켓은 '당신 근처의 마켓'의 줄임말로 이웃끼리 직거래하는 지역 기반 중고거래 앱 서비스다. 이 서비스는 김용현·김재현 공동대표가 카카오 재직시절 사내 거래게시판의 경험을 토대로 탄생했다.
이번 시간에는 대한민국 산업의 진흥을 지원하는 산업통상자원부와 지식재산권의 컨트롤 타워인 특허청에 대해 살펴보자.
대한민국 중소기업에 많은 영향을 미치는 기관이 중소벤처기업부이다. 따라서 중소벤처기업부 산하기관은 창업지원기관, 정책금융지원기관, R&D지원기관등 다양한 형태의 기업지원기관이 포진해 있다. 중소기업의 성장에
지난 칼럼에서 정부기관의 구조에 대해 알아보았다. 기업의 입장에서는 기업성장에 직접적 인 도움을 주는 지원기관의 성격을 이해하고 이를 통해 다양한 경영전략을 창출해야 한다. 이는 기업의 성장을 위한 단비와 같은 역할
1957년은 삼성이 국내 최초로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시작한 해이다. 학연, 지연, 혈연을 배제한 공정한 채용으로 63년간 채용문화의 혁신을 이끌며 오늘의 삼성을 있게 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