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안 유모차 '솔로', 고객 재입고 요청 쇄도로 2차 판매 시작

신두영 2014-11-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국내 최다판매 유모차 브랜드 리안(RYAN)에서 선보이고 있는 초경량 디럭스 유모차 '솔로(SOLO)'가 19일부터 2차 판매를 시작한다.

7월 론칭 이후 소비자들로부터 폭발적인 인기를 끌어온 솔로는 지난 9월 현대홈쇼핑 방송에서 최고의 판매고를 올리며 매출목표 130%를 달성했다. 이후 소비자들의 재입고 요청에 힘입어 추가 물량을 확보해 판매를 시작, 다시 인기몰이에 나섰다.

리안 솔로는 신생아부터 48개월까지 사용 가능한 9kg대의 초경량 디럭스형 유모차로 원터치, 원핸드, 원폴딩 기능을 높여 자유로운 야외활동을 강조했다. 스포티한 디자인과 기능성 원단의 사용으로 필요 시 10초 내에 외부환경으로부터 아기를 빠르게 보호할 수 있다.

25cm 대형 EVA타이어를 사용해 안정적이고 부드러운 핸들링이 가능하며, 이동 시 아기의 편안함을 돕는 릴렉스 피팅시트, 4바퀴 독립 서스펜션 가능까지, 공전의 히트를 기록한 '리안'만의 특화된 기술을 적용했다. 뿐만 아니라 최대 8kg까지 실을 수 있는 대형 장바구니를 장착해 많은 물건을 수납할 수 있도록 활용성을 높였다.

한편, 이번에 재입고된 리안 솔로는 오는 20일부터 나흘간 서울 세텍에서 진행되는 'MBC 베이비페어'에서도 판매하며, 온오프라인 전 매장을 통해 구매 가능하다. 박람회에서는 리안 유모차를 최대 33%까지 할인된 가격에 선보이며 풍성한 사은품도 추가로 증정된다.

리안 마케팅 담당자는 "론칭 이후 꾸준한 사랑을 받으며 단기간 내 최고 판매고를 올린 솔로가 끊이지 않는 제품 문의와 예약주문 전화로 2차 판매를 시작하게 됐다"며 "국내 대표 유모차 브랜드로서 앞으로 고객들의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고자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뉴나가 '제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2019년 새롭게 선보이는 디럭스 유모차 '데미 그로우'를 선보였다.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호텔플렉스(hotel-plex) 서울드래곤시티는 당일 수확한 신선한 국내산 딸기로 만든 '디저트 뷔페'를 즐기며 카메라 어플인 '그랩픽(Grabpic)'으로 사진을 찍으면 인화된 사진을 집까지 배
에이원이 '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올해 출시한 신제품을 비롯한 인기상품들을 대거 선보인다.
종합건강검진기관 한국의학연구소(KMI. 이사장 김순이)가 2018년 건강검진 수검자 총 99만 7,655명, 종합검진 54만 4,381명 중 1,629건의 암이 조기에 발견됐다고 밝혔다.
2월 대형 베이비페어를 앞두고 유아용품을 구매하려는 예비 부모들의 관심도 덩달아 높아지고 있다.
마담비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