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 '등급진단팩' 어플 출시

최상운 2014-11-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국내 최대 중고차 전문기업 SK엔카(대표 박성철)는 중고차를 구매할 때 사진만으로도 해당 차량의 등급(트림)을 정확히 구분할 수 있는 'SK엔카 등급진단팩' 애플리케이션(이하 어플)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서비스에 나선다고 24일 밝혔다.

차량의 등급을 정확히 구분하는 것은 중고차 매매 시 매우 중요하다. 옵션 하나의 차이로 등급이 나뉘게 되고 매매 가격이 수십 만원에서 크게는 수천 만원 이상 차이가 나기 때문에 등급을 정확히 알아야 적정 시세에 매매를 할 수 있다.

'SK엔카 등급진단팩'은 실제 사진을 통해 차량의 옵션 유무를 확인하고 등급을 구분하는 어플이다. 예를 들면, 기아 K5에서 연식을 선택한 후 사진을 보며 옵션인 레인센서, 브라운 가죽시트, 오토라이트 컨트롤, 운전석 전동시트 등의 유무를 체크하면 등급이 '2.0 프레스티지 브라운'임을 알 수 있다. '2.0 프레스티지 브라운'을 먼저 선택한 후 포함된 옵션을 확인할 수도 있다.

어플에서 등급 구분은 물론 차량 제원, 현재 거래 중인 동급 중고차 매물까지 함께 볼 수 있어 중고차 매매 시 필요한 많은 정보를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다.

'SK엔카 등급진단팩'에서는 국내 5개 완성차는 물론 BMW, 벤츠, 아우디, 폭스바겐, 포르쉐, 볼보, 랜드로버, 푸조, 크라이슬러, 포드, 혼다, 도요타, 닛산, 렉서스, 캐딜락, 링컨, 미니, 스바루 등 수입차를 포함해 총 23개 브랜드의 등급 구분이 가능하다.

어플은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으며,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에서 사용 가능하다. 기간에 따라 이용 요금이 상이하며, 12월 31일까지 1개월 이용권은 기존가에서 약 50% 할인된 7,7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진단팩 어플을 처음 설치한 SK엔카 회원은 설치 후 7일간 모든 콘텐츠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한편, 지난해 8월 출시된 '사고진단팩' 역시 '등급진단팩'에서 함께 볼 수 있다. '사고진단팩'은 실제 사진을 이용해 차량 부위별로 사고 진단 포인트를 알려주는 어플로 출시 이후 계속해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SK엔카 박홍규 사업총괄본부장은 "누구나 언제 어디서든 중고차 매물의 정확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콘텐츠 이용의 편의성을 높여 'SK엔카 등급진단팩'을 출시했다"며 "중고차 매매업자는 물론 일반 소비자들에게 중고차 매매 시 상세하고 전문적인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SK엔카 홈페이지(www.encar.com)를 참고하면 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상용차 제조업체 볼보트럭이 건설현장 및 장거리 물류 운송 목적의 대형 전기 컨셉 트럭을 공개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오늘부터 총 3일간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와 함께 커넥티드 서비스 개발 경진대회 '커넥티드카 스타트업 해커톤' 행사를 가로수길 EQ Future 전
BMW 그룹 코리아가 10일 위례 밀리토피아 호텔에서 국방부 산하 국방전직교육원의 '전역장병 채용우수기업'으로 선정되어 국방부장관 감사장을 수여 받았다.
현대자동차는 11일 탁월한 경제성, 첨단 안전편의사양이 특징인 현대차 최초 친환경 소형 트럭 포터II 일렉트릭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나섰다.
기아자동차㈜는 K시리즈와 추억이 있는 고객을 대상으로 12월 12일부터 내년 1월 12일까지 약 한 달간 '케이(K)랑 나는 10년지기아(KIA)' 인스타그램 이벤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