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그린카전시회 영상] HAS, 코너링 향상된 일체형 에어써스펜션

취재2팀 2014-12-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일 에어써스펜션(대표 송장근)은 지난 18일(목)부터 20일(토)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4 국제그린카전시회(GREEN CAR KOREA 2014)'에 참가해 자체 기술력으로 개발한 에어써스펜션을 선보였다.

에어써스펜션은 컴프레서로 에어를 압축하여 쇼바에 압력을 공급, 드라이빙 상태에 따라 차량의 높낮이를 조정하는 장치로 이 회사는 국내 최초로 이 장치를 개발 생산한 업체다.

이번 전시에서 소개한 에어써스펜션은 일체형조합으로 자체기술로 제작한 에어스프링을 장착한 제품으로, 코너링이 향상됐으며 자동으로 실내에서 차량의 높낮이를 조절할 수 있다.

한편, 광주광역시가 주최하고 김대중컨벤션센터와 광주그린카부품산업진흥재단, KOTRA가 공동으로 주관하며, 산업통상자원부와 환경부가 후원한 이번 전시회는 국내 유일의 그린카 전문 전시회다.

'2014 국제그린카 전시회'에서는 완성차를 비롯해 자동차 관련 제품과 서비스를 선보였으며, '국제 그린카 및 스마트카 기술포럼', '자동차 100만대 융합전장부품 세미나', '전기차 리더스포럼'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함께 진행됐다.

→ '2014 국제그린카전시회'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박은정 기자

-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그룹은 28일 서울시 서소문청사에서 '2021 자율주행 챌린지' 공동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기아㈜가 27일 서울 양재동 기아 본사에서 컨퍼런스콜로 기업설명회(IR)를 열고 2020년 4분기 경영실적을 발표했다.
현대차·기아는 28일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함께 '차세대 DTG(전자식 운행 기록 장치, Digital Tachograph) 공동 개발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혼다코리아(대표이사 이지홍)가 2모터 시스템으로 압도적인 연비는 물론 역동적인 퍼포먼스를 발휘하는 파워풀 하이브리드(The Powerful Hybrid)의 선두주자, '뉴 CR-V 하이브리드'와 '뉴 어코드 하이브리
마세라티의 'MC20'는 지난 26일(현지시각) 프랑스에서 열린 제36회 국제자동차페스티벌(FAI·Festival Automobile International)에서 '올해의 가장 아름다운 슈퍼카(Most beauti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