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아시아 최대 부품 박람회 '도쿄오토살롱' 참가

최상운 2015-01-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금호타이어(대표 김창규)가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리는 도쿄오토살롱(Tokyo Auto Salon 2015 with NAPAC)에 참가한다.

도쿄오토살롱은 약 1100여 개 업체가 참가하고 약 25~30만 명이 관람하는 아시아 최대 자동차 부품 박람회로 튜닝 차량과 타이어, 휠, 배터리, 각종 튜닝 용품 등이 전시된다.

금호타이어는 2007년부터 7년 연속 참가하고 있으며, 기업 소개 및 다양한 제품 라인업 전시를 통해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하고 고객과 소통을 활발히 펼칠 계획이다.

전시 콘셉트는 'Speed Accelerator'로 고속주행의 자신감을 표현하며, 금호타이어의 대표 제품을 통해 성능을 집중적으로 강조하고 있다. 금호타이어는 총 7개의 zone을 구성해 관람객 방문을 유도할 예정이며, BMW 미니 GP에 신차용 타이어를 장착하여 전시하고 대표적 초고성능 타이어 엑스타 PS91 및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선보인다.

이외에도 관람객들을 위해 금호타이어 전속 레이싱 모델과 대표 캐릭터 '또로'와의 포토 타임 이벤트와 아이패드(iPad)를 활용한 인물 카툰 이벤트를 실시한다. 또한 부스 투어를 위한 도슨트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금호타이어 브랜드 및 제품에 대한 상세 설명을 들을 수 있다.

이호우 일본법인장은 "도쿄오토살롱은 글로벌 자동차 부품 기업들의 신제품과 전략제품 전시를 통해 자동차 산업의 트렌드를 확인할 수 있는 좋은 자리가 된다"며, "금호타이어는 7년 연속 참가를 통해 일본 시장 내 브랜드 인지도 제고와 고객과의 소통에 힘쓰고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2015 도쿄오토살롱은 브리지스톤, 굿이어, 던롭, 도요 등의 글로벌 타이어 브랜드와 함께 대한민국의 대표 타이어 브랜드인 금호타이어가 단독으로 참가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맥라렌(공식수입원: 기흥인터내셔널 맥라렌 서울)은 얼티밋 시리즈 신차의 디자인 랜더링을 지난 18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몬트레이에서 개최된 '페블비치 콩쿠르 드 엘레강스(Pebble Beach Concours d'El
다임러 트럭 코리아(주)(대표이사 조규상)는 19일 충남 아산시에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전용 종합 출고 센터인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스타 센터'에서 대학생 대상 독일식 정비 전문가 양성 프로그램 'AMT(A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후원하는 '2019 KSAE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가 지난 8월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새만금군산자동차경주장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는 14일부터 18일까지(현지시각) 5일간 미국 캘리포니아 몬터레이(Monterey)에서 열린 지상 최대의 럭셔리카 축제 '몬터레이 카 위크 2019(Monterey Car Week 2
기아자동차(주)가 19일 디자인 고급감 강화, 고객 선호 편의사양 신규/확대 적용으로 상품성을 더욱 강화한 '2020년형 스포티지'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