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 상하이 2호점 '푸퉈구점' 오픈... 중국 시장 공략 가속화

최상운 2015-03-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K C&C 엔카사업부(대표 박성철, www.encarmall.com)는 상하이 푸퉈구에 직영 매장 2호점인 '푸퉈구(普陀区)점'을 열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17일 밝혔다.

푸퉈구점은 600㎡의 차량 전시장을 갖추고 정확한 시세 및 성능 정보를 제공하며 신뢰를 기반으로 한 중고차 매매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상하이 시내의 플래그숍 형태인 홍커우점과 달리 푸퉈구점은 대형 중고차 매매단지에 입점해 소비자와의 접점을 크게 늘렸다.

이번 푸퉈구점 오픈은 지난 8월 개점한 홍커우점이 신뢰를 기반으로 한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며 중국 소비자들의 만족도와 신뢰도를 높이면서 당초 계획보다 앞당겨 이루어졌다.

특히 SK엔카는 중국 중고차 시장에서 쉽게 찾아볼 수 없는 선진화된 재고관리 시스템으로 현지 소비자들의 신뢰를 확보했다. 현재 중국에서는 중고차 재고 관리나 시세 산출에 대한 시스템이 없어 시장에 투명하고 정확한 정보가 유통되지 않아 '주먹구구식' 거래가 만연하다. SK엔카의 전문성이 집약된 재고관리 시스템은 SK엔카가 중국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SK엔카는 상하이 내 2개 매장을 통해 정확한 차량 진단으로 소비자 신뢰도를 높이고, 현지 사정에 맞춘 재고관리 시스템을 업계에 확산시킬 계획이다. 나아가 세계 최대 규모의 중고차 시장인 중국에서 인정 받은 '엔카'의 브랜드 명성을 세계 자동차 시장에서 계속 이어나갈 방침이다.

SK C&C 엔카사업부 박성철 대표는 "중국 중고차 시장은 규모에 비해 체계가 갖춰져 있지 않아 많은 중국 소비자가 신뢰를 기반으로 한 '엔카' 브랜드를 선호한다"며 "세계 최대 규모의 시장인 중국에서의 성공을 발판으로 삼아 글로벌 자동차 시장 진출 속도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엔카는 국내 26개의 직영 지점을 운영하며 쌓아온 차량 진단 노하우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지난 해 4월 중국 상해 운봉자동차회사와 합작법인인 '상해 운봉엔카 중고차 경영서비스 유한회사'를 설립하고 해외 중고차 시장에 진출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지난 20일 경기도 안성시에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 부품물류센터'의 증축 개소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THE NEW QM6 전용 '3D-HD 360° 스카이뷰 카메라' 액세서리를 출시했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예병태)가 올 한가위는 물론 10월 황금연휴에 새로 선보인 코란도 가솔린을 비롯한 주요 모델을 체험할 수 있는 시승단 100팀을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
현대자동차가 내달 출시 예정인 현대차 준대형 트럭(프로젝트명 QV) 신차의 차명을 '파비스(PAVISE)'로 확정하고 내외장 렌더링 이미지를 21일 공개했다.
기아자동차는 21일(수) 모하비 더 마스터의 주요 사양 및 가격대를 공개하고 전국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을 접수한다고 밝혔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