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엠코리아, 호남지역 최초 '캐딜락 독립 전시장' 오픈

최상운 2015-03-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지엠코리아(대표 장재준)가 호남지역에 처음으로 캐딜락 독립전시장을 선보였다.

전라남도 광주 시내 수입차 전시장 집결지인 서구 화정동 교원공제회관 부근에 위치한 캐딜락 전시장은 지난 1월 공식 딜러 계약을 체결한 정우모터스(대표 채희중)가 운영을 맡아 호남 지역 고객들을 맞는다.

총 면적 429㎡(약 130평) 규모에 총 6대의 전시 차량을 동시에 수용하도록 설계된 쇼룸은 물론 넉넉한 주차공간을 갖췄으며, 광주 및 호남지역 소비와 문화의 중심지인 신세계 터미널 사거리에 인접해 내방 고객의 접근 편의성이 뛰어나다.

광주 전시장은 제너럴모터스(GM)의 '글로벌 프리미엄 럭셔리 콘셉트'를 바탕으로 캐딜락 고유의 디자인 철학을 실내외에 반영해 한층 심미적이고 극적인 공간으로 탄생했다.

전시장 외관을 감싸는 타공 알루미늄 패널은 럭셔리 보석브랜드의 쇼윈도를 연상시키며, 캐딜락 엠블럼에 적용된 메탈릭 실버 컬러를 적용해 고유의 세련미를 유지했다. 또한, 전시장 내에 엠블럼 패턴 분할을 활용한 브랜드 월과 차량 라디에이터 그릴의 다이아몬드를 형상화한 아트 월, 캐딜락 엠블럼을 형상화한 하이라이트 월 등 브랜드 헤리티지를 그대로 담은 프리미엄 설계로 품격을 극대화했다.

한편, 지엠코리아는 광주전시장 오픈을 기념해 특별 고객 이벤트를 진행한다. 전시장을 방문하는 모든 고객은 캐딜락 CTS, 캐딜락 ATS, SRX 등 캐딜락의 베스트셀링 모델을 시승하면서 제품 우수성을 체험할 수 있으며, 모든 방문객에게는 소정의 캐딜락 기념품이 증정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는 서울 마곡에 위치한 중앙연구소의 미디어 월이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0', 인테리어 아키텍쳐(Interior Architecture)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폭스바겐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인 신형 골프 GTE를 골프 GTI, 골프 GTD와 함께 2020년 제네바 국제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
BMW가 오는 3월 5일부터 15일까지 개최되는 '2020 제네바 국제 모터쇼'에서 프리미엄 중형 세그먼트에서 4종의 새로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하 PHEV)을 공개한다.
기아자동차㈜가 2019년 전국 판매 우수자 10명의 명단을 공개하며, 망우지점 정송주 영업부장(만 49세)이 2019년 최다 판매 직원에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국내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가 성인남녀 593명을 대상으로 '내 차 팔기'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타던 차를 팔기 위해 미리 내 차 견적을 최소 3회 이상 받아 보는 것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