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터리 일체형 시대, 보조배터리는 '필수'

최영무 2015-03-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최근 아이폰과 더불어 삼성전자가 공개한 차세대 스마트폰 갤럭시 S6까지 일체형 배터리를 채용하면서 배터리 일체형 스마트폰 기기 시장이 확대되는 분위기다.

기존에는 착탈식 배터리를 여유분으로 구매해 이를 휴대하는 사람도 많았지만 더 이상 이도 여의치 않게 되면서 보조배터리의 인기가 더욱 높아지고 있다. 이 때문에 다양한 디자인에 작은 크기를 자랑하면서도 부가기능을 담은 제품이 잇따라 출시되고 있다.

휴대용 랜턴을 품은 보조배터리, TSST 'TB030NA'

TSST에서 출시한 보조배터리 TB030NA는 콤팩트 사이즈에 미려한 디자인을 선호하는 세련된 여성을 타깃으로 한 제품이다.

한 손에 쏙 들어오는 작은 원통형 디자인으로 작은 파우치나 핸드백에 수납하기 쉬우며, LED 랜턴 기능까지 내장돼 있어 캠핑 및 여행 등 각종 야외 활동에서도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최근 산업자원부가 주관하는 굿디자인(GOOD DESIGN)에도 선정된 제품이다.

외부에 LED 램프를 탑재해 배터리 잔량을 4단계로 쉽게 확인할 수 있으며 블루, 민트, 핑크, 그린 총 4가지의 파스텔톤 컬러로 출시해 개개인의 취향과 개성에 따라 선택할 수 있게 했다.

3,000mAh의 배터리 용량을 갖추면서도 80g의 초경량을 자랑하며 삼성SDI 정품 리튬 이온 배터리를 사용해 안정성 또한 고려한 것이 특징이다.

파우더팩트의 탈을 쓴 보조배터리, 뮤톤 '에티켓 6000'

지금까지 출시된 대부분의 보조배터리가 활동적인 남성을 타깃으로 해 투박한 디자인을 선보였다면, '뮤톤 에티켓 6000'은 두께가 19mm에 불과한 거울이 달린 파우더 팩트 디자인으로 독특함을 선호하는 세련된 여성의 액세서리로도 손색이 없다.

6,000mAh의 용량에도 한 손에 잡히는 작은 사이즈로 핸드백 수납이 용이하며, 외출은 물론 여행 등 각종 야외 활동에서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2개의 USB 출력 단자로 스마트폰, 태블릿 PC 등 스마트기기를 동시에 충전할 수 있으며, 2.1A 출력 단자를 이용하면 대용량의 기기도 기존 어댑터보다 더 빠른 속도로 충전할 수 있다.

장시간 여행이나 출장을 간다면, 노벨뷰 'NVB15600'

노벨뷰에서 출시한 대용량 보조배터리 'NVB15600'은 동영상 강의를 시청하는 10대부터 장기간의 출장과 여행이 잦은 20, 30대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사용하도록 디자인됐다.

NVB15600은 흔하지 않은 초대용량이다. 2A의 고출력으로 스마트폰과 태블릿 PC를 어댑터 충전방식보다 더 빠른 속도로 충전한다. 또한, 듀얼 충전 포트를 지원해 동시에 2대의 스마트기기를 충전할 수 있어 활용성이 뛰어나며 모서리를 곡선 처리해 그립감을 높였다.

또 앞면에 배터리 잔량을 쉽게 확인하도록 LED 표시등을 배치해 사용자의 편의성도 놓치지 않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마이크로소프트는 보다 얇고 가벼워진 서피스 3를 발표했다. 윈도우 8.1 기반의 서피스 3는 서피스 프로 3와 같이 휴대성과 생산성을 모두 갖추고도 합리적인 가격으로 출시된다.
놀라디자인은 '2015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에 참가해 고효율, 초소형 태양광 충전기 '솔라에이드'와 다이어리 속지 사이즈로 제작된 '솔라페이지'를 선보인다.
지난 28일 구로디지털밸리 내 에이빙 스튜디오에서 SNS 마케팅 노하우를 전수하는 실무 강의 '당장 써먹는 SNS'가 참가자의 호평을 받으며 성황리에 종료됐다.
스네일스타는 '2015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에 참가해 일상생활에서 편리하게 휴대폰을 무선 충전하는 콘텐츠를 접목시킨 무선충전기 '픽스테이션'을 선보인다.
깜냥은 '2015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에 참가해 다양한 규격의 배터리를 동시에 충전할 수 있는 다용도 충전기 'KMLT-101/202'와 'KMLT-404'를 선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