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브, '꼬마기차 추추' 캐릭터와 콜라보한 유아용 양말 출시

신두영 2015-03-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유아외출용품 브랜드 포브(www.forb.co.kr)는 올해 새로운 카테고리로 인기 만화캐릭터 '꼬마기차 추추'와 콜라보 디자인한 베이비 양말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포브 베이비 양말은 KBS2에서 방영 중인 만화영화 '꼬마기차 추추'와 콜라보를 통해 디자인한 남녀공용 양말 3종을 비롯해, 유니크한 디자인의 남아용 3종과 여아용 3종 등 총 9가지로 구성됐다.

꼬마기차 추추의 메인 캐릭터인 추추, 뿅뿅이, 곰곰이가 각각 양말 디자인에 적용됐으며, 양말의 색상 또한 중성적이기 때문에 남아, 여아 구분 없이 신길 수 있다. 특히 양말에 그려진 캐릭터 디자인은 아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즐거움을 주며, 75% 이상의 오가닉면을 사용했고, 미끄러지지 않도록 양말 바닥에 논슬립 기능을 적용했다.

포브 베이비 양말 사이즈는 신생아부터 6개월용, 6개월부터 12개월용으로 출시됐으며, 낱개 판매 및 3가지 디자인 세트 박스 패키지로 판매해 부담 없는 출산 선물로 인기를 얻고 있다.

포브 관계자는 "올해 2월 코엑스에서 열린 베이비페어에서 꼬마기차 추추 캐릭터로 꾸민 전용 부스를 통해 유아용 양말을 첫 선보여 전시 기간 내내 아이들의 발걸음이 멈추지 않았다. 행사 기간 고객들의 반응이 매우 뜨거워 앞으로도 보다 다양한 디자인과 연령대를 넓혀 나가는 것을 검토 중이다"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프리미엄와인 공급사 이지와인(대표 김석우, 권병국)은 친환경농법으로 만든 프랑스 와인 '말트레(Marterey)' 2종을 국내 독점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댄스 연습실 전문 '와스튜디오(대표 박찬우)'는 서울시 노원점을 오픈했다고 22일 밝혔다.
표정있는가구 에몬스(회장 김경수)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구거리인 서울 논현동에 서울지역 최대 규모의 프리미엄 전시장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안경을 쓰고 있는 사람이 코로나19에 감염될 확률이 5배 낮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유기농 후추의 명가 '상떼피아'로 친숙한 (주)앤스상떼(대표 이인태)에서 국내 최초로 선보인 유기농 후추차가 차( 茶) 문화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