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에너지엑스포 2015 영상] 대연씨엔아이, 안전 위해 꼭 필요한 '태양광 접속반' 선봬

취재2팀 2015-04-0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대연씨앤아이(대표 신대현, www.dycni.com)는 지난 1일(수)부터 3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대한민국 대표 신재생에너지 전시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가정용 및 산업용 태양광 접속반을 선보였다.

태양광 접속반은 태양광 설비 모듈에서 생산된 전기를 모아주는 장치로, 이번 전시회에서는 화재 감지기를 장착한 접속반을 선보이고 있다. 이 시스템은 접속반에 전기 과부하 발생 시 자동으로 발생된 부분을 정지시켜 화재를 사전에 방지하는 역할을 한다.

이 회사 관계자는 "국내에 태양광 접속반을 제작하는 기업은 여러 군데가 있지만 특허로 기술을 인정 받은 기업은 거의 없다"며 "우리 회사는 설계부터 제작까지 사용자의 요구에 맞춰 생산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한편, 대구광역시와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한국신재생에너지협회, 한국태양광산업협회, 한국풍력산업협회, 한국수소산업협회 등 4개 주요 협회가 공동 주관하는 이번 전시는 중국과 일본에 이어 아시아 3번째 규모의 신재생 에너지 전시회로 총 26개국 300여개사가 참가했다. 또한, 전시뿐만 아니라 다양한 비즈니스 콘퍼런스와 포럼 등이 열려 약 2만5,000명의 참관객이 방문한 것으로 보고 있다.

글로벌 뉴스네트워크 에이빙뉴스(AVING News)는 이 전시회의 4년 연속 글로벌 미디어파트너로서 전시회 현장 뉴스를 글로벌 시장에 생생하게 전달했다. 모바일 시대에 영상 뉴스에 대한 중요성이 커짐에 따라 주요 기업과 제품, 기술을 영상뉴스로 보도하고 있다.

→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영상설명: '제12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현장 스케치)


정장희 기자

-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환경 문제가 국내외의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른 가운데 한 중소기업이 17년의 연구개발을 통해 만든 친환경 연소촉진장치가 뛰어난 성능으로 세계 각국에서 호응을 얻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한국기계산업진흥회는 '2017 대한민국전시산업전(2017 Korea Exhibition Industry Expo)'에 참가했다.
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는 '2017 대한민국전시산업전(2017 Korea Exhibition Industry Expo)'에 참가해 '심토스'를 소개했다.
(주)아이쓰리는 '2017 대한민국발명특허대전(주최: 특허청, 주관: 한국발명진흥회)'에 참가해 고강도 원터치 철근 커플러를 선보였다.
미티어(Meteor)는 '2017 대한민국 스마트공항 전시회(Smart Airport Show Korea 2017)'에 참가해 열화상 카메라 및 열화상 CCTV 등을 소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