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오토 GP' 4년 연속 공식타이어 업체 선정

최상운 2015-04-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금호타이어(대표이사 김창규)는 오는 5월 2일 헝가리 헝가로링 서킷(Hungaroring Circuit)에서 개막하는 세계 정상급 포뮬러 대회인 '오토 GP 시리즈(Auto GP; Auto Grand Prix World Series)'에 공식타이어 업체로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오토 GP는 이탈리아 포뮬러 3000시리즈가 2010년 명칭을 변경하고 타이어와 머신의 출력을 대폭 업그레이드하여 새롭게 탄생한 월드 시리즈로서 F1 바로 전 단계의 포뮬러 대회다.

오토 GP는 지난 2014년부터 F1 대회와 동일한 규격의 타이어를 사용하고 있으며, 대회마다 두 종류의 타이어를 교체 사용해야 하는 등 F1에 준하는 규정이 적용된다. 이 대회는 최상위 포뮬러 대회인 F1을 향한 등용문 역할을 하며, 올해는 헝가리 개막전을 시작으로 영국, 프랑스, 네덜란드, 체코 등 6개국에서 총 6라운드의 경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올해 오토 GP에서 눈 여겨 볼 점은 랩타임(트랙을 한바퀴 돌 때 걸리는 시간)을 1~1.5초 앞당긴 새로운 머신으로 경기가 치러진다는 점이다. 또한, 올해의 챔피언에게는 F1 테스트를 받을 수 있는 특전이 주어진다.

김현호 금호타이어 OE개발담당 상무는 "오토 GP 타이어 독점 공급으로 금호타이어의 레이싱 타이어 기술력을 다시 한 번 인정받았다"며 "금호타이어는 다양한 모터스포츠 대회 공식 참가를 통해 유럽 시장에서 고성능 타이어 회사로서의 이미지를 강화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금호타이어는 F1 진출을 위한 마지막 관문인 오토 GP의 공식타이어 업체 선정으로 F1 진출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지난 2013년 스페인 카탈루냐 서킷에서 국내 타이어 업계 최초로 F1 타이어 실차 테스트를 실시했으며, 지난해에도 동일한 테스트를 실시해 기술력을 한층 강화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는 지난 22일, 한국폴리텍대학 서울정수캠퍼스(서울 용산구 소재)에서 정비교육용 차량 교보재 기증식을 진행했다.
현대자동차가 최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제이디파워(J.D Power)가 발표한 '2019 인도 신차품질조사((IQS, Initial Quality Study)'에서 베뉴 등 5개 차종이 '최우수 품질상(Segment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대표 백정현)가 재규어 랜드로버 공식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공식 채널에서 실시간으로 온라인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재규어 랜드로버 라이브 챗(Live Chat)'을 실시한다.
현대자동차(주)는 22일 서울 본사에서 2019년 4분기 경영실적 컨퍼런스콜을 갖고, 2019년 4분기 실적은 ▲판매 119만 5,859대 ▲매출액 27조 8,681억 원 ▲영업이익 1조 2,436억 원 ▲경상이익
기아자동차㈜는 '리그 오브 레전드 유럽 리그(League of Legends European Championship)' 파트너십 계약을 연장하고, 게임 제작사인 라이엇 게임즈(Riot Games)와 협업을 지속한다고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