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소닉코리아, 휴가 시즌 겨냥 4K 카메라와 웨어러블 캠코더 출시

남정완 2015-06-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파나소닉코리아(대표 노운하, www.panasonic.kr)는 연속 촬영 기능을 강화한 4K 카메라 DMC-G7과 웨어러블 캠코더 HX-A1을 출시한다.

'루믹스 DMC-G7(이하 G7)'은 파나소닉 루믹스 G 시리즈의 최신작으로 18일, 한국에서 가장 먼저 출시한다. G7은 국내에서는 네 번째로 소개하는 4K용 미러리스 카메라이다.

G7의 강점은 생동감 있고 선명한 4K의 고속 연속 촬영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다양한 4K Photo 기능 중 4K Pre Burst 모드는 셔터를 누르기 직전과 누른 후를 30프레임 속도로 촬영하고, 4K Burst 모드는 셔터를 누르고 있는 동안 30프레임 속도로 촬영한다. 4K Burst S/S(Start/Stop) 모드를 통해서 30프레임 속도로 4K 촬영의 시작과 정지를 조절할 수도 있다.

G7은 4K(3840x2160, 24P) 영상 촬영으로 일반 사람들도 전문가급의 동영상 촬영 및 제작이 가능하다. 원하는 곳에 LCD를 터치해 자동으로 초점을 적용하는 기능도 적용했으며, 4K 영상에서 LCD를 클릭하거나 드래그를 통해 원하는 장면을 4K로 캡처할 수 있다. 또, 촬영한 4K 영상을 재생하는 도중에도 Fn2 버튼을 눌러서 영상 편집 화면으로 전환시킬 수 있다. Full HD(1920x1080, 60p) 영상도 지원한다.

G7은 총 1,684만 화소(유효화소 1,600만 화소)의 마이크로포서즈 초고속 New Livs MOS센서를 장착해 고해상도 고품질의 이미지를 구현한다. DFD(Depth From Defocus)를 탑재한 비너스 엔진은 세계 최고 수준으로 1/8,000초(전자식 1/16000초)의 AF스피드를 자랑한다.

DFD는 공간인식을 통해 피사체간의 거리를 빠르게 판단하는 기술로 DFD모드 설정 시 240fps 고속 AF 검출을 통해 약 0.07초만에 초점을 잡아 낼 수 있다. 최대 49포인트까지 초점을 맞출 수 있으며, 피사체의 움직임을 예측할 수 있는 기능인 Traking AF기능이 기존 루믹스 G6에 비해 200% 업그레이드 됐다.

236만 화소의 OLED 전자식 라이브 뷰파인더는 본 크기의 1.34배까지 확대가 가능하고 아이센서를 통해 라이브 뷰파인더로로 자동 전환할 수 있다. 터치가 가능한 1,040만 화소 3인치(7.5cm) LCD는 주변 밝기에 따라 LCD 밝기가 자동 조절되어 편리하게 촬영할 수 있다. -4EV의 어두운 저조도 상황에서도 정확한 포커스 검출이 가능하고 ISO 감도도 향상시켜 200~25,600(확장시 100-25,600)까지 지원한다.

Wi-Fi 기능도 탑재한 G7의 저장 매체는 SD, SDHC, SDXC 메모리카드를 지원하고 1회 충전 시 약 360매 가량의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크기는 124.9x86.2x77.4mm(가로x세로x높이)로 무게는 360g(본체)이다. 색상은 블랙, 실버로 2가지로 구성되어있고, 가격은 렌즈포함 80만원대 이하다.

초경량 웨어러블 캠코더 HX-A1는 카메라 일체형의 디자인으로 콤팩트함을 강조한 액션캠이다. 일반적인 웨어러블 캠코더보다 작고 무게도 45g으로 가벼워 휴대가 간편하다.

A1의 강점은 0LUX의 낮은 조명 상황에서도 IR Light만 소지하고 있다면 선명한 고퀄리티의 영상 촬영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또, 1/3" MOS 센서로 총 화소수 3.54메가 픽셀의 풀HD 촬영을 지원하며 어떠한 상황에서도 먼지로부터 완벽하게 보호하는 방진기능과 1미터 수심에서도 촬영이 가능한 완전방수기능(IP68)을 탑재했다.

Wi-Fi 기능도 탑재한 A1은 슬로우모션 기능 등을 통해 다양한 영상 촬영을 할 수 있으며, 루프 레코딩 기능으로 SD카드 용량이 다 찬 경우에 순차적으로 저장영상을 삭제해 지속적인 촬영을 유지할 수 있다. 또, 촬영 중인 영상을 USTREAM을 활용하여 실시간 온라인 생중계가 가능하며, 바람소리를 억제할 수 있는 기능을 내장하여 잡음 없이 선명한 사운드 레코딩이 가능하다.

16일 출시를 앞둔 A1의 가격은 24만9,000원이며, 구매한 고객에게 Micro SD Card 8G를 증정할 예정이다.

파나소닉코리아 노운하 대표는 "DMC-G7과 HX-A1가 갖춘 파나소닉의 뛰어난 기술력으로 많은 사람들이 올해 여름의 활발한 일상을 마음껏 담기를 바란다"라며, "파나소닉은 웰에이징 시대를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앞으로도 사람들의 행복한 일상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루플(대표 김용덕)은 지난 1월 5일부터 7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2에 참가해 스마트 슬립 솔루션을 선보였다.
AI 컴퓨팅 기술 분야의 선두주자인 엔비디아(CEO 젠슨 황)는 '금융 서비스의 AI 활용 현황'에 관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8일 현대오토에버의 2021년 실적 발표에 따르면, 잠정 실적 공시 기준 지난해 매출액은 2조704억 원, 영업이익은 961억 원으로 집계됐다.
브이엔티지(대표 김태근)가 이엔지스틸(대표 박세진)의 '통합 전사적 자원관리 시스템(ERP)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고 28일 밝혔다.
오가노이드 전문 바이오텍 오가노이드사이언스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오가노이드사이언스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이 개발한 ESC/iPSC 기반의 장 오가노이드 제조방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