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소닉, 4K 루믹스 GX8과 광학 24배 줌 루믹스 FZ300 출시

남정완 2015-08-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파나소닉코리아(대표 노운하, panasonic.kr)는 4K 미러리스 카메라인 루믹스 DMC-GX8(이하 GX8)과 광학 24배 줌 4K 하이엔드 카메라인 루믹스 DMC-FZ300(이하 FZ300)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GX8은 지난 2013년 발표한 GX7의 후속작으로 파나소닉이 세계 최초로 개발한 카메라 본체와 렌즈의 흔들림 보정 기능을 동시에 할 수 있는 듀얼 IS를 탑재한 4K 미러리스 카메라이다. FZ200의 후속 모델인 FZ300은 광학 24배 줌을 지원하는 하이엔드 카메라로 F2.8 밝은 렌즈를 탑재했다.

두 신제품은 모두 파나소닉이 자랑하는 기술인 4K(3840x2160, 24P) 영상과 4K 포토 촬영 기능을 탑재한 카메라이다. 4K는 풀HD(1920x1080p)의 4배에 달하는 3840x2160p의 고해상도를 뜻한다. 새롭게 출시하는 두 카메라 모두 4K 영상 촬영 중 원하는 곳에 LCD를 터치해 자동으로 초점을 적용할 수 있으며, 4K 영상에서 LCD를 클릭하거나 드래그를 통해 원하는 장면을 4K로 캡쳐할 수 있다.

또, 촬영한 4K 영상을 재생하는 도중에도 Fn2 버튼을 눌러서 영상 편집 화면으로 전환시킬 수 있다. Full HD(1920x1080, 60p) 영상도 지원한다. 4K 포토 촬영에서는 4K 연속 촬영 모드도 지원한다. 4K 연속 촬영 모드 중 4K Pre Burst 모드는 셔터를 누르기 직전과 누른 후를 30프레임 속도로 촬영하고, 4K Burst 모드는 셔터를 누르고 있는 동안 30프레임 속도로 촬영하는 기능이다. 4K Burst S/S(Start/Stop) 모드는 30프레임 속도로 4K 촬영의 시작과 정지를 조절할 수도 있다.

4K에 최강 흔들림 보정까지 갖춘 미러리스 카메라 최강자 Lumix DMC-GX8

GX8은 4K지원과 함께 파나소닉이 세계 최초로 개발한 흔들림 보정 기능인 듀얼 IS(Image Stabilization)를 탑재했다. 본체와 렌즈의 광학식 흔들림 보정 기능을 연동하는 '듀얼 IS'를 통해 본체의 흔들림 보정 기능에 렌즈의 흔들림 보정 기능까지 더해져 최대한 흔들림을 잡아준다.

본체는 큰 각도의 흔들림을 보정하고 렌즈는 작은 각도를 보정한다. 지금까지는 본체와 렌즈 모두 광학식 흔들림 보정 기능을 지닌 경우, 한 쪽의 기능만 사용할 수 있었다. 기존 카메라 시장에서는 최대 5축 구동방식으로 흔들림을 보정했지만, GX8은 본체 4축에 렌즈 2축을 더한 6축 구동방식으로 흔들림 보정 기능을 강화했다.

또, 마이크로포서드 센서에 최초로 2000만이 넘는 2080만 화소 이미지 센서를 장착했고, ISO 200~25600 (확장 시 최소 100) 고감도로 고해상도 고품질의 이미지 구현이 가능하다.

공간인식을 통해 피사체간의 거리를 빠르게 판단하는 기술인 DFD(Depth From Defocus)와 함께 0.07초의 세계최고수준의 AF스피드를 자랑하는 비너스엔진을 장착했으며 최고 셔터스피드는 기계식 1/8,000초(전자식 1/16,000초)이다. 236만화소 OLED 전자식 라이브 뷰파인더는 본 크기의 1.54배까지 확대가 가능하고 아이센서를 통해 라이브 뷰파인더로 자동 전환할 수도 있다.

GX8은 블랙과 실버 두 가지 색상으로 8월 20일 출시 예정이며, 가격은 129만원이다.

광학 24배 줌, 4K 하이엔드 카메라 LUMIX DMC-FZ300

파나소닉 Lumix FZ시리즈는 고배율 줌 하이엔드 카메라로 지난 FZ200에 이어 신상품 FZ300이 다음 달 9월 중에 출시될 예정이다. F2.8/25-600mm 명품 라이카 렌즈를 탑재한 FZ300은 원거리에서도 고속 셔터로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으며, 1cm까지의 접사 촬영도 가능하다. 0.39인치 144만화소의 뷰파인더를 장착해 본 크기보다 3.88배까지 확대가 가능하다.

동영상 액티브 모드 촬영 시에는 5축 하이브리드 손떨림 보정 기능을 활용해 촬영시의 흔들림을 방지할 수 있으며, 방진•방적 설계를 거쳐 외부 촬영 시의 내구성도 단단하다.

FZ300은 블랙 한 가지 색상으로 9월 중 출시 예정이며, 가격은 69만9,000원이다.

파나소닉코리아 노운하 대표는 "4K 보편화 시기에 맞춰 파나소닉은 미러리스 및 하이엔드 카메라, 방송장비 등 다양한 4K 라인업을 계속해서 소비자들에게 선보이며 4K 시장을 주도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파나소닉은 2015년 안으로 펌웨어 업데이트 방식으로 GX8과 FZ300 두 상품 모두 사진 촬영 후에 초점을 변경할 수 있는 포커스 셀렉트(Focus Select) 모드를 탑재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전자/가전 기사

주식회사 베스트힐링의 안마의자 유통채널 브랜드 힐링존(대표 정재훈)은 설 명절 연휴 기간 동안 힐링존 부산점은 정상영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리코 펜탁스 한국 공식 수입사 세기P&C(대표 이대호)가 360도 카메라 THETA 시리즈의 새로운 고급 모델인 THETA X를 공개했다.
주식회사 베스트힐링의 안마의자 유통채널 브랜드 힐링존(대표 정재훈)이 웰모아 안마의자 파주본점의 연휴기간 방문 체험마케팅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일렉트로룩스가 SSG닷컴과 전략적 비즈니스 파트너십(JBP, Joint Business Plan)을 체결하고, 이커머스 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해 상호 협력을 증대한다고 27일 밝혔다.
야마하뮤직코리아가 선보인 PSS-A50은 '작업용 키보드는 무겁고 사이즈가 크다'라는 편견을 깬 미니 키보드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