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IT융합엑스포] 3D융합기술지원센터, 3D융합산업기업 지원 사업 선보여

취재2팀 2015-08-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3D융합기술지원센터는 19일(수)부터 21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제10회 '2015 대한민국 IT융합엑스포'에 참가해 3D융합산업기업 지원 사업을 선보였다.

3D융합기술지원센터는 중소기업청과 경북대학교에서 주관하는 '첨단정보통신융합기술원(이하 첨단기술원)'에서 진행하는 브랜드 이름이다. 3D 디스플레이 기술을 활용하여 타 산업분야와 융합해 새로운 것을 만들어내는 3D융합산업 기술개발을 활성화하고 기술경쟁력을 강화시키기 위해 만들어졌다.

3D융합기술센터의 주요 사업은 세 가지로 전문 인력양성 교육, 기술사업화, 기술확산이 있다. 전문 인력양성 교육은 3D융합기술을 중심으로 구축된 시설과 장비 인프라를 활용하여 전문 인력을 양성하는 프로그램이다. 기술사업화는 3D융합제품의 사업화를 위해 시제품 제작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기술확산은 3D융합기술 관련 선도기술을 보급하여 제품개발을 이끌어내는 프로그램이다.

3D융합기술지원센터의 관계자는 "기업들이 많이 찾아와 지원프로그램을 통해 좋은 제품을 생산하고 3D융합산업기업들이 성장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전시회는 제6회 'LED & Display' 전과 동시에 개최되며 국내외 270개 사가 700부스에서 당사의 기술과 제품을 소개하고 IT융합 관련 빅 이슈를 다루는 14건의 IT융합 콘퍼런스와 전국 40개여 팀이 참가하는 제1회 FPV(First Person View) 드론레이싱 챔피언십이 함께 열린다.

특히, 올해는 디스플레이, 모바일, LED, 사물인터넷, 드론, 핀테크, 3D프린팅, 헬스케어 등 최신기술과 제품을 개발, 생산하는 업체와 IT지원 및 연구기관단체가 대거 참가하면서 첨단 IT융합기술의 모든 것을 보여주는 행사로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대표 IT융합엑스포로서 위상을 다졌다.

→ '2015 대한민국 IT융합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영상설명: '2015 대한민국 IT융합엑스포' 현장 스케치)


강찬일 인턴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이탈리아 생활공예품 전문기업 Lineasette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단아한 스톤느낌을 잘 살려낸 세라믹소재의 생활공예품
54CELSIUS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타는 동안 뼈로 변하는 애완동물 디자인의 캔들 "PYRO PET"을 선보였다.
IT 주변 액세서리 제조기업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는 다가오는 신학기를 맞이해 5만원 이상 구매 시 '테라누보 텀블러'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페이퍼 샷(Paper shoot)은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다양한 소재로 꾸밀 수 있는 DIY디지털 카메라 "페이퍼 샷(Pa
OLBRISH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기하학적 입체감을 모티브로 디자인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베스트 오브 더 베스트"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