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롬, 독일 베를린서 열린 'IFA 2015' 성황리 종료

신명진 2015-09-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건강한 문화를 만들어가는 프리미엄 주방가전 기업 휴롬(대표 김재원, www.hurom.com)이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IFA 2015'에서 세계 바이어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전시에는 약 3만여 명의 관람객이 휴롬의 부스를 방문했다. 특히, 유럽뿐 아니라 전 세계 바이어들이 제품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보였으며, 이번 박람회에서의 상담을 통해 유럽 내 1,000만불 이상의 수출 실적을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전시에서 휴롬은 채소와 과일 섭취의 중요성 및 건강한 식습관을 강조하는 한편 휴롬주스의 시음, 시연을 통해 그 우수성을 입증했다. 또한 세계 최초의 상업용 슬로우 주서인 HW-SBF15모델을 선보여 큰 호응을 얻었으며 독특한 디자인이 돋보이는 HT모델의 시연으로 디자인에 민감한 바이어들의 눈길을 끌었다.

휴롬의 성공적인 전시참가는 독일의 뉴스채널에도 방영돼 현지에서의 관심을 입증했다. 독일의 뉴스 전문채널 n24는 이번 휴롬의 전시참가를 보도하며, 지그시 눌러 짜는 슬로우 주서로 맛이 좋을 뿐 아니라 효소가 살아 있어 영양학적으로 우수한 제품이라고 소개했다.

송해복 휴롬 영업부문장은 "전통적인 프리미엄 브랜드가 강세를 보이는 세계 시장에서 휴롬이 큰 호응을 얻은 것은 가장 건강한 휴롬주스의 우수성에 대한 방증" 이라며 "이번 전시 참가를 통해 유럽 뿐 아니라 세계 시장에서 휴롬의 가능성을 확인했으며, 앞으로도 인류 건강에 기여하는 제품으로 프리미엄 생활 가전 브랜드로의 입지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박람회는 지난 4일부터 9일까지 총 6일간 진행됐으며, 휴롬은 지난해보다 더 커진 176㎡(약 52평) 규모로 참여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전자/가전 기사

안마의자 전문 유통채널 힐링존(Healingzon, 대표 정재훈)은 초프리미엄 안마의자 브랜드 오코(OHCO)의 'M.8' 모델을 대상으로 특가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가을 결혼을 앞두고 결혼식과 이사 준비 등으로 조금씩 분주해지는 예비부부들이 늘면서 착한안마의자 브랜드 웰모아의 인기도 자연스레 높아지고 있다.
프리미엄 안마의자 브랜드 오코[OHCO] 안마의자와 디코어[DCORE] 안마의자가 신세계백화점 경기점에서 8월 특별행사를 진행한다.
시장 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의 자료에 따르면 올 1분기 애플 워치의 시장점유율은 작년 대비 3% 증가한 44%로 스마트워치 시장에서 1위를 달렸다.
건강용품 전문기업 웰모아(WELLMOA)가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집에서 홈캉스를 계획하는 소비자를 위해 공식자사몰에서 8월 10일부터 23일까지 2주동안 풍성한 혜택을 담은 '홈캉스 해피세일'을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