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데이비슨 코리아, 호남지역 최초 딜러 '광주점' 오픈 이벤트 진행

최상운 2015-09-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할리데이비슨 광주점은 '새로운 여정의 시작!'이라는 주제로 약 300여명의 고객과 함께 그랜드 오프닝 이벤트를 진행했다.

이번에 정식 오픈하는 광주점은 지난 8월, 영업을 시작으로 시범 운영 한 달간 약 100명의 고객이 정비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 방문했으며, 철저한 직원 직무 교육과 시설을 제공해 호남 지역의 라이딩 거점으로써 입지를 다지고 있다.

오프닝 행사에서는 할리데이비슨과 호남 지역의 특색을 각각 살린 다양한 공연과 이벤트, 먹거리 등이 준비됐다. 단순히 테이프 커팅식이 아닌 액을 쫓고, 광주점의 번창을 기원하는 박 깨트리기 퍼포먼스와 호남 풍물놀이인 당산굿 공연 등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수도권 및 충청도, 경상도 등의 고객 100여명이 그랜드 오픈을 축하하기 위해 직접 바이크를 타고 광주점을 방문해 환영을 받았다.

또한 할리데이비슨은 광주점 1호차 고객을 위해 마련한 세리머니뿐 아니라 오프닝 행사에 참가한 고객들에게도 경품 추천 등의 다양한 이벤트를 제공했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최고운영책임자 강태우 이사는 "호남 지역에서도 할리데이비슨의 글로벌 스탠다드 서비스를 제공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역에서 할리데이비슨을 만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광주점은 할리데이비슨 대전점을 5년째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대진모터스가 맡게 되며, 그간의 노하우 등을 바탕으로 호남 지역의 고객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광주점은 총 면적 약 1,000㎡의 3층 건물로 모터사이클 구매 상담 및 부품, 액세서리 판매, 정비 서비스까지 원스톱으로 제공하고 있다. 1㎞내에 KTX 송정역과 광주 국제공항이 위치해 있어, 고속도로와 국도 등을 통해 쉽게 접근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QM6와 XM3가 '차박'(차에서 숙박) 전용 액세서리를 추가로 선보였다.
현대자동차가 22일 상품성을 강화한 '2021 베뉴'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금호타이어(대표 전대진)는 체코의 대표적인 자동차 기업인 스코다(ŠKODA)의 준중형 간판모델이자 베스트셀러인 옥타비아(Octavia)와 콤팩트 크로스오버 카미크(Kamiq)에 OE(신차용 타이어, 205/60R16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는 신임 대표에 로빈 콜건(Robin Colgan)을 선임했다고 22일 밝혔다.
㈜불스원은 지난 21일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가 주최하고,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주관한 '2020 국제환경규제 대응 엑스포'에서 국제환경규제 대응 우수 기업으로 선정되어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