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Battery 2015] 아이거텍, 자동차 시동용 리튬인산철 배터리 선보여

신두영 2015-10-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아이거텍(www.eigertek.co.kr)은 20일(화)부터 22일(목)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InterBattery 2015(인터배터리 2015)'에 참가해 자동차 시동용 리튬인산철 배터리를 선보였다.

이번 인터배터리에서 선보인 배터리는 리튬인산철을 적용해 셀당 정격 전압(3.2V)이 높으며, 납축배터리에 비해 크기가 작고 가벼우면서 에너지 밀도가 높아 연비 향상의 효과가 있다.

또 3C까지 급속 충전이 가능하며, 정전류로 3CA 연속 방전 및 최대 8CA까지 고율방전이 가능해 납축배터리보다 적은 용량의 배터리로 사용이 가능하다.

더불어 리튬인산철 배터리는 납축전지와 비교하여 5배 이상의 충방전 사이클을 보장하며, 추운 겨울에도 수명에 영향을 받지 않아 교체 및 유지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경제적인 제품이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전지산업협회와 코엑스가 주관하는 국내 최대 규모 이차전지산업 전문전시회인 '인터배터리'는 급성장한 모바일 소형시장에서부터 에너지산업, 자동차산업 및 ESS•EV 중대형시장까지 국내외 전지 관련 최신 제품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 'InterBattery 2015'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영상설명: '인터배터리 2015' 현장 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아이테크(대표 이창주)는 지난 11월 24일(수)부터 25일(목)까지 이틀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 '2021 국제광융합산업전시회 및 컨퍼런스'에 참가했다.
㈜세연이앤에스(대표 김강)는 지난 11월 24일(수)부터 25일(목)까지 이틀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 '2021 국제광융합산업전시회 및 컨퍼런스'에 참가했다.
2015년 설립한 ㈜이앤씨(ENC, 대표 이운규)는 IoT 전문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센서와 스마트폰 제어기술을 이용한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 반려견 급식기, 스마트어항, 제어보드를 제품의 특성에 맞추어 개발 및 생
2002년 설립한 ㈜이온은 전력 인프라 구축을 위한 종합 컨설팅으로부터 설계, 제조, 설치 및 사후관리 책임에 이르기까지 토털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이다.
㈜코이즈는 차별화된 디스플레이 기능성 부품소재 전문기업을 모토로 2006년 2월 설립하여 2007년 획기적 코팅배합 기술 개발을 통한 보호필름 양산을 시작한 이래, 독자적인 초정밀 초박막 코팅 기술을 응용한 광학필름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