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사회 공익 위한 어린이 자동차 테마파크 '차카차카 놀이터' 개장

최상운 2015-10-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는 29일 서울대공원(경기도 과천시 소재)에서 현대자동차 국내영업본부 장재훈 전무, 서울대공원 송천헌 원장 등 관계자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어린이 자동차 테마파크 '차카차카 놀이터' 개장식을 개최했다.

'차카차카 놀이터'는 현대자동차가 쏘나타 출시 30주년을 기념하며 서울대공원 내 계곡광장 인근 부지에 시설 연면적 2,045m² 규모로 조성해 서울대공원에 기부한 것으로 ▲시각장애아도 이용 가능한 '미니 쏘나타 트랙' ▲대형 쏘나타 모형 놀이 시설 ▲멸종 위기 동물 이야기를 전해주는 '동물 이야기 산책로' 등 어린이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공간으로 구성돼 있다.

'차카차카'는 한국어와 영어로 자동차를 나타내는 단어인 '차(車)'와 '카(car)'의 합성어로 아이들이 자동차에 보다 친숙해질 수 있도록 지어진 이름이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자동차 테마 놀이터가 어린이와 그 가족들에게 새로운 여가 활동 및 교육 공간이 되어 줌으로써 사회 공익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자율주행 등 현대자동차의 미래 기술력을 활용해 교통 약자인 시각장애아에게 새로운 기쁨과 감동을 선사하고 어린이들에게는 안전 운전의 중요성과 자연의 소중함을 깨닫게 할 예정이다.

우선 현대자동차는 자율주행 기술력을 반영해 시각장애아들도 청각과 촉각을 활용해 어려움 없이 차량을 주행할 수 있는 첨단 시설 '미니 쏘나타 트랙'을 선보였다. '미니 쏘나타 트랙'은 두번째 쏘나타 사회공헌 프로젝트로, 현대자동차는 지난 2013년 청각장애인들이 음악을 느낄 수 있는 '쏘나타 터처블 뮤직시트(SONATA Touchable Music Seat)'를 제작하고 농아학교에 기부했다.

현대자동차는 초등학생들의 신체 조건을 고려한 이번 미니 쏘나타 차량의 전면에 센서를 장착해 주변 공간 정보를 헬멧에 부착된 스피커를 통해 청각 신호로 바꾸어 운전석에 있는 아동이 실제로 차량을 조정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

우선 헬멧 스피커의 '뚜뚜' 소리를 통해 핸들을 왼편으로 조정해야 할 경우 헬멧 왼편에서 소리가 나게 해 차량을 차로의 중앙으로 조향할 수 있게 안내할 수 있으며 만약 차량이 안전벽에 다가가면 시트 진동을 통해 경고하고 그럼에도 조정이 안 되는 경우에는 차량이 스스로 조향을 바꾸거나 장애물이 있을 시 자동으로 멈출 수 있게 했다.

이를 위해 현대자동차는 ▲미니 쏘나타 차량에 레이저 센서를 적용해 차량의 위치와 경로를 판단하고 장애물을 감지하는 등 주행 가능한 경로를 찾아갈 수 있는 '차량 위치 인식 및 경로 생성 기술'을 적용했으며 ▲미니 쏘나타 차량에 통신 모듈을 장착해 운전자에게 횡단보도, 경사로 등 특정 상황 발생 시 충돌을 방지할 수 있게 스피커를 통해 안내할 수 있는 '차량과 인프라 간(V2I) 통신기술'을 적용했다.

여기에 ▲조향이 어려울 경우 핸들의 자동복귀 버튼을 통해 트랙 중앙으로 자동 정렬되는 '자동복구 기술' 등 첨단 선행 기술들을 적용해 시각장애아에게도 '운전'을 통한 새로운 감동과 삶의 가치를 선사할 예정이다.

아울러 '대형 쏘나타 모형 놀이 시설'은 미끄럼틀, 모형 엔진룸 등 놀이기구들로 이루어진 거대한 쏘나타 모형 안에 어린이들이 들어가 직접 타고 만지며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도 점자 블록과 이미지를 활용해 멸종 위기 동물 이야기를 전해주는 '동물 이야기 산책로'와 휴게 시설 등 어린이들이 놀이와 휴식을 통해 자연이 주는 소중함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했다.

'차카차카 놀이터'는 매년 3월부터 11월까지 9개월 동안 운영될 예정으로 '미니 쏘나타 자율 주행 트랙'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며 현대자동차 키즈현대 사이트를 통해 예약 가능하고 현장에서 잔여분에 한해 신청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코로나 19 재확산 여파가 국내 완성차 브랜드 판매량에 심각한 영향을 주고 있다.
현대자동차가 지난 18~20일 사흘간 터키 마르마리스(Marmaris)에서 개최된 '2020 WRC' 5차 대회에서 '현대차 월드랠리팀(이하 현대팀)' 소속 티에리 누빌(Thierry Neuville) 선수가 준우승
기아차가 이탈리아와 러시아에서 딜러 주도형 모빌리티 서비스 '기아모빌리티(KiaMobility)' 시범 사업을 21일(월, 현지시간) 시작한다.
지난 20일 전라남도 영암군의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 상설코스(3.045km)에서 열린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4라운드에서 황진우(준피티드)가 4년 2개월여 만에 감격적인 우승을 차지했다.
슈퍼카 브랜드 맥라렌은 1995년 르망24 시간 레이스 대회를 제패한 맥라렌 F1 GTR 레이스카를 기념하는 5대의 특별 주문형 스페셜 에디션 모델 '맥라렌 세나 GTR LM'을 공개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