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T Korea 2015] KT, 'IoT 얼라이언스로 만들어가는 기가토피아' 주제로 다양한 솔루션 소개

신두영 2015-10-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KT(회장 황창규)는 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2015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IoT Korea Exhibition 2015, 이하 IoT 코리아)'에 참가해 '기가 IoT 얼라이언스로 만들어가는 기가토피아'를 주제로 다양한 솔루션을 선보였다.

이번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에서 KT는 올레 기가 IoT 얼라이언스·산업 IoT·홈 IoT 등 3개 존을 중심으로 물류, 농업 등 산업 분야부터 가전, 생활용품 등 생활에 친근한 아이템에 적용된 다양한 솔루션을 소개했다.

'올레 기가 IoT 얼라이언스존'에서는 쉽고 빠르게 IoT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는 개방형 플랫폼 '기가 IoT 메이커스'를 시연하며, 사물인터넷 관련 아이디어나 기술을 개발·검증·상용화하는 데 필요한 장비를 사용할 수 있는 '기가 IoT 사업협력센터'를 소개한다.

'산업 IoT존'에서는 IoT와 위성관제기술을 접목한 '컨테이너 추적 보안관제 시스템'을 선보였다. 또 위험물 운송차량의 도로 위험도를 미리 알려주고 사고 시 자동으로 인식해 즉시 대응해주는 '위험물 안전운송 통합관리 시스템' 등 IoT 기반 물류 혁신 모델을 제시한다. 아울러 온실 내부의 온도·습도 등의 빅데이터를 기반한 '스마트팜'은 실제 온실모형을 설치해 관람객들이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홈 IoT존'에서는 모바일 앱 형태의 가정용 HD급 CCTV '올레 기가 IoT 홈캠'과 스마트폰으로 도어락, 가스밸브 등 생활기기의 상태를 확인하고 작동시키는 '올레 기가 IoT홈매니저'도 체험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실내 공기질을 측정해 공기청정기를 작동하는 솔루션과 NFC 기반 개인 맞춤형 정수기를 함께 선보여 IoT로 한층 스마트해진 홈 라이프를 제시한다.

한편, 올해 'IoT 코리아'는 9개국 144개사가 290부스 규모로 참가하는 글로벌 사물인터넷 전시회로 IoT 디바이스, 센서 및 부품, 유무선통신 및 네트워크 솔루션, IoT 플랫폼, IoT 응용서비스, IoT 보안 솔루션 분야의 다양한 제품 및 기술을 선보인다.

→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2015'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영상설명: '2015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현장 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가 오는 21일 공식 출시되는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20 전용 케이스를 출시했다.
산업용 잉크젯 마킹기 전문기업 씨.아이.제이코리아는 오는 9월 2일(수)부터 9월 5일(토)까지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K-PRINT 2020'에 참가해 인체무해 친환경 잉크를 소개하며 이를 활용한 마스크
'㈜식탁이있는삶(대표 김재훈)'은 지난달 1일 국내 커피헌터 1세대인 안명규 명장과 ㈜식탁이있는삶의 온라인 스페셜티푸드 플랫폼 '퍼밀(permeal)'이 '커피명가' 브랜드관을 오픈했다고 6일 밝혔다.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가 부산항 북항 재개발 사업에 대한 국민들의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해 8월 12일부터 부산항 북항 홍보관을 개관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모바일 액세서리 전문기업 아트뮤(ARTMU)를 운영하는 ㈜아트뮤코리아(대표 우석기)가 100W 전류 공급을 지원하는 럭시(Luxy) 'C타입 고속충전케이블'을 11일 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