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T Korea 2015] LG유플러스, 홈-산업-공공분야 망라한 30여종 IoT 서비스 소개

신두영 2015-10-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LG유플러스는 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2015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IoT Korea Exhibition 2015, 이하 IoT 코리아)'에 참가해 홈·산업·공공분야까지 망라한 30여종의 IoT 서비스를 선보였다.

이번 IoT 코리아에서 LG유플러스는 약 90여평 규모의 IoT 전시관을 마련하고 U+스위치, 플러그, 열림감지센서, 가스락, 허브 등의 홈 IoT서비스와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는 산업 IoT 서비스도 대거 소개했다.

홈 IoT 서비스 부문에서 선보인 U+도어락은 어디서나 스마트폰을 이용해 원격으로 문을 열 수 있는 서비스로, IoT@home 앱을 통해 원격으로 문이 닫혀있는 상태를 확인할 수 있으며 등록된 카드키를 사용하면 스마트폰으로 알려줘 가족의 귀가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또 외부에서 충격이 감지되면 알려주는 보안 기능도 포함됐다.

특히, 홈 IoT 전시관에서는 현관문을 열면 안방의 전등이나 보일러가 켜지거나 거실의 TV에서 음악이 흘러나오는 등의 자동실행모드를 시연한다.

또 산업 IoT 분야에서는 고화질 영상을 실시간으로 전송해 원격지에 위치한 장비나 시설물을 관리하고, 긴급 장애 상황 등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하는 'U+Biz 라이브컨트롤'을 처음 선보인다.

이와 함께 LTE망과 RFID 기술을 이용한 ▲음식물 쓰레기 처리 시스템 'U+Biz 스마트크린' ▲학교 급식 위생관리 솔루션 'U+Biz 스마트프레시' ▲유선 설치가 어려운 지역에서도 LG유플러스 LTE망을 통해 인터넷 및 데이터 통신을 이용할 수 있는 'U+ LTE라우터' 등 다양한 상품도 전시됐다.

한편, 올해 'IoT 코리아'는 9개국 144개사가 290부스 규모로 참가하는 글로벌 사물인터넷 전시회로 IoT 디바이스, 센서 및 부품, 유무선통신 및 네트워크 솔루션, IoT 플랫폼, IoT 응용서비스, IoT 보안 솔루션 분야의 다양한 제품 및 기술을 선보인다.

→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2015'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영상설명: '2015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현장 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리코펜탁스 한국 공식수입사 세기피앤씨(SAEKI P&C, 대표 이봉훈)가 리코 GR2 정품등록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부산광역시가 주최하는 '2017 부산국제신발전시회(이하, BISS)'가 11월 2일(목)부터 4일(토)까지 부산국제산업용섬유소재전시회, 부산패션위크와 함께 BEXCO에서 진행됐으며 성공적으로 폐막했다.
세컨그라운드는 오는 11월 29일(수) 양재 더케이호텔에서 열리는 'MIK 2017 컨퍼런스&네트워킹 파티'에 참가해 사회인 야구 기록정보 시스템 '박빙(BACVING)'을 소개할 예정이다.
명지코리아는 오는 11월 29일(수) 양재 더케이호텔에서 열리는 'MIK 2017 컨퍼런스&네트워킹 파티'에 참가해 엔터테인먼트 요소를 적용한 새로운 형태의 키오스크을 소개할 예정이다.
아비브게임은 앱 마케터들이 향후 가장 기대하는 광고 형태 중 하나인 플레이어블 광고 제작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연시스템즈는 11월 16일부터 21일까지 총 6일간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