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2015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화려한 막 올라

취재2팀 2015-11-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에너지 신산업 전시회 '2015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이 17일 막을 올렸다.

문재도 산업부 차관과 시나바(Sinava) 라오스 에너지부차관 외 300여 명의 에너지 신산업 관련 산학연 전문가가 모인 가운데 열린 본 전시회는 올해 35회를 맞아 박근혜 대통령의 핵심개혁 과제 중 하나인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에너지신산업 육성'을 주제로 한국에너지효율대상 포상식, 에너지대전 세미나, 에너지정책포럼 성과발표회 등의 부대행사를 통해 나흘간 화려하게 펼쳐진다.

국내외 300여개 기업 1,200부스 규모로 운영되는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은 에너지 신산업 분위기를 활성화하기 위해 에너지효율, 신재생에너지 등 에너지 분야의 최신 제품 및 기술 관련 정보가 교류되는 소통의 장이 될 전망이다. 또한, 실질적 성과를 올릴 수 있게 총 21개국 100여 명의 해외바이어가 참석해 글로벌 B2B 거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했고, 수출상담회 부스를 마련해 해외 바이어와의 교류를 가능토록 했다.

부대행사인 에너지대전 세미나는 참여 기업들 간 현장경험 공유를 위해 4일간 킨텍스에서 국내외 기업뿐만 아니라 한국에너지공단, 한국산업 기술진흥원 등 기업 지원기관들이 참여해 아이디어를 제공한다. 에너지정책포럼 성과발표회는 포럼을 통해 논의해온 주요 성과 및 추진사례 등 운영결과를 공유하고 수요관리, 사업진흥, 기후대응, 신재생 등 4개 그룹을 통해 미래지향적인 정책 제안이 발표되고 논의될 예정이다.

산업통상자원부 문재도 차관은 "신 기후체제 출범에 대응한 에너지 신산업이 온실가스 감축의 주요 수단"이라고 강조하면서 "국민과 기업이 에너지 절약 및 효율 향상, 에너지 신산업에 동참함으로써 에너지산업의 패러다임 변화와 경제성장의 원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2015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이홍근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다쓰테크는 4월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2021'에 참가해 태양광 발전용 500kW급 SCI, 125kW, 50kW Multi-MPPT 인버터와 접속함 일체형 3
성창 주식회사(대표 이재진, SungChang)는 4월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2021'에 참가해 추적식 태양광(발전사업, 영농형, 주택형)발전소를 선보일 예정이다
대연씨앤아이(대표 신대현, DAEYEON C&I)는 4월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2021'에 참가해 태양광 하드웨어(HW)·소프트웨어(SW) 토탈 솔루션을
오씨아이파워주식회사(대표 허기무, OCI Power)는 4월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2021'에 참가해 시스템전압 1500V용 태양광 옥외용 인버터 'OP2500
㈜그랜드썬기술단(대표 위난구, GRANDSUN)은 4월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2021'에 참가해 태양광 발전사업의 새로운 수익모델 제시, 맞춤 금융솔루션 제안 등
2020년 국내 시장에 혜성처럼 등장한 '스코브 안데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