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컬리 'USB-C 타입 케이블'로 뉴 맥북 완벽 활용

신명진 2015-12-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2015년형 뉴 맥북 12인치에 USB-C 포트가 도입되어 화제가 된 바 있다.

충전, 고속 데이터 전송, 동영상 출력 등의 새로운 기능을 활용하기 위해선 포트에 맞는 USB-C 케이블이 필요한데, 그 중 IT 주변기기 전문기업 맥컬리코리아(대표 허제유, www.macally.co.kr)에서 최근 출시한 뉴 맥북용 USB-C 타입 케이블 6종이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맥컬리의 'USB-C 타입 케이블'은 2015년형 뉴 맥북(12 인치)에 적용된 USB-C 포트와 호환되는 케이블로, 양쪽 단자의 종류와 케이블 길이에 따라 USB-C to USB-C(90cm, 180cm), USB-C to USB-A(90cm,180cm), USB-C to Micro USB, USB-C to USB-A 연장케이블, 총 6가지 종류가 판매되고 있다.

해당 케이블은 충전 기능 및 최고 초당 10기가비트(Gbps)의 데이터 전송 속도를 지원하며, 앞 뒤 구분 없이 사용할 수 있어 편리하다.

뉴 맥북 USB-C 포트의 기능을 100% 활용할 수 있는 맥컬리 'USB-C 타입 케이블'은 맥컬리 직영쇼핑몰 맥컬리스토어(www.macallystore.co.kr)와 맥컬리 상품이 판매되는 온·오프라인몰을 통해 구입 가능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애플 액세서리 전문기업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에서는 7월 한달간 2020년 올해 상반기 소비자들에게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제품들을 대상으로 '베스트 어워즈' 특별이벤트를 진행한다.
7월 첫째 주 국내외 주간 전시회 및 웨비나를 소개한다.
티에스엔지니어링은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기존대비 50%이상 작업공정을 단축시킨 친환경 지주앵커 어셈블리를 전시할 예정이다.
빅뱅엔젤스(대표 황병선)는 7월 3일 '유니콘파인더 베이스캠프 코리아 2020 런칭파티'를 인터컨티넨탈 호텔 주피터룸에서 개최했다.
에코백스는 1988년에 창립했으며 지금까지 꾸준하게 한길만을 걸어왔다. 특히 유리창을 닦는 로봇청소기 외에도 세계 최초로 자율 주행 제품까지 개발하며 그 성능과 기술을 인정받아왔다. 덕분에 현재는 전 세계 48개국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