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비디아, 자율주행차량의 인공지능 위한 슈퍼컴퓨터 '드라이브 PX 2' 출시

최영무 2016-01-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엔비디아(CEO 젠슨황)가 세계 최초로 자율주행 차량의 인공지능을 구현하는 강력한 성능의 슈퍼컴퓨터 '드라이브(DRIVE) PX 2'를 출시했다.

까다로운 자율주행 기술을 구현하기 위해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하는 드라이브 PX 2 플랫폼은 차량의 정확한 위치를 파악하는 것을 물론, 안전하고 편안한 운행 궤도를 효과적으로 측정한다. 특히, 차량 주변 상황을 360도에 걸쳐 전방위적으로 인식하는데 수반되는 대량의 그래픽 데이터를 신속하게 처리하기 위해 엔비디아의 최신 GPU를 사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엔비디아의 드라이브 PX 2는 두 개의 차세대 테그라(Tegra) 프로세서와 별도의 파스칼(Pascal) 아키텍처 기반 GPU 2개를 탑재했다. 드라이브 PX 2의 GPU 아키텍처는 신경망 구조의 딥 러닝 네트워크를 처리하는 과정에서 1초에 최대 24조 회에 달하는 작업을 처리하는 등 이전 세대보다 10배 이상 강력해진 프로세스 성능을 자랑한다. 이는 맥북 프로 150대가 동시에 처리하는 것과 유사한 수준의 성능이기도 하다.

드라이브 PX 2의 딥 러닝 기능은 예기치 않은 도로 위의 파편이나 다른 운전자의 돌발행동, 그리고 공사 중인 도로와 같은 예외적인 상황도 올바르게 인식하며 안전한 운행을 위한 최선의 판단을 내릴 수 있도록 돕는다. 특히 눈, 폭우, 안개, 심야 등 열악한 운행 조건에서도 주변 환경을 인식하는 능력을 비약적으로 향상시켰다.

드라이브 PX 2의 고정밀도 GPU 아키텍처는 일반적으로 활용되는 부동 소수점 연산에서도 초당 최대 8조 회의 작업을 처리할 수 있다. 이는 이전 세대 제품에 비해 4배 이상 향상된 것이며, 센서 융합, 운행 경로 수립을 포함하는 자율주행 차량의 알고리즘 전체 과정 및 딥 러닝 네트워크를 위해 효율적으로 활용된다.

또한 드라이브 PX 2는 주변 환경을 보다 폭넓게 이해하기 위해 12개의 비디오카메라를 비롯해 레이더, 초음파 센서 등 다양한 센서들을 통해 입력되는 정보들을 결합한 '센서 융합'으로 각 센서들의 약점은 보완하고 강점은 극대화했다.

이러한 복잡한 작업 처리 과정을 지원하기 위해 엔비디아는 '드라이브웍스(DriveWorks)'라는 소프트웨어 툴을 제공한다. 드라이브웍스는 자율주행차량 개발자들의 개발 및 테스트를 위한 다양한 라이브러리, 모듈 등을 포함한다.

더불어 주변 환경 측정, 데이터 수집, 동기화, 기록, 처리에 이르기까지 모든 프로세서에서 복잡한 파이프라인(몇 가지의 특수한 작업들을 병렬 처리하도록 설계된 하드웨어 기법) 알고리즘 과정에 활용되는 센서 데이터의 흐름을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특징이다. 소프트웨어 모듈은 물체 감지 및 분류에서부터 지도 현지화, 운행 경로 수립에 이르기까지 자율주행 파이프라인의 모든 파트에 포함된다.

이 밖에도 엔비디아는 드라이브 PX2와 더불어 'DIGITS'이라 불리는 개발자 도구를 제공하며 자율주행차량의 신경망 네트워크 트레이닝 및 이를 통해 도출되는 결과를 적재적소에 활용하기 위한 엔드투엔드 솔루션을 완성한다.

DIGITS는 엔비디아 GPU 기반 시스템에서 실행 가능한 신경망 개발, 트레이닝 및 시각화를 위한 도구다. 일반적인 PC에서부터 아마존 웹 서비스의 슈퍼컴퓨터, 페이스북의 빅서(Big Sur) 오픈랙 호환 하드웨어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영역에서 활용될 수 있다.

엔비디아의 젠슨 황 CEO는 "인공지능과 GPU의 결합은 자율주행 기술의 개발 과정에서 발생하는 복잡한 난제들을 효과적으로 해결하는 돌파구 역할을 자처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엔비디아는 자사의 GPU 기술을 기반으로 딥 러닝과 슈퍼컴퓨팅의 발전에 앞장서며 안전한 주행, 편리한 서비스, 그리고 아름다운 디자인까지 더해진 미래 자율주행 차량의 청사진을 그려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드라이브 PX 2 플랫폼은 2016년 4분기에 정식 공개될 예정이며, 초기 개발 파트너사는 2016년 2분기부터 사용 가능하다. 엔비디아는 지난 여름 DRIVE PX의 첫 번째 세대를 발표한 바 있으며, 현재까지 50여 개 이상의 자동차 제조사 및 연구 기관에서 자율주행 개발을 위해 채택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가 UEFA 유로파리그 본선 조별 리그 개막에 맞춰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시작한다.
SK엔카닷컴이 최근 수입 픽업트럭에 대한 문의가 증가함에 따라 국내에서 콜로라도 외에 구매할 수 있는 수입 픽업 트럭과 판매 가격에 대해 조사를 진행했다.
현대자동차가 쏘나타 1.6 터보 모델의 펫네임을 '쏘나타 센슈어스(SONATA Sensuous)'로 정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후원하고 코리아스피드레이싱(대표 김기혁, KSR)이 주최하는 넥센스피드레이싱 5라운드가 오는 21일 강원도 인제스피디움 서킷(1랩=2.577km)에서 개최된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예병태) 노사가 복지 중단 및 축소 등 경영정상화를 위한 선제적인 자구노력 방안에 합의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