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MWC 2016] HP, MWC 2016에서 HP 펠곤 윈도우즈 10 모바일 공개 예정

취재2팀 2016-02-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HP는 일반인이 생각하기에 스마트폰과는 거리가 먼 브랜드이다. 이전에 HP는 스마트폰을 시도한 적이 있으나 현재까지 이어지지 않았다. 따라서 HP는 스마트폰보다 컴퓨터, 프린트 그리고 복사기가 더 친숙하다.

하지만 최근 독일 Dr Windows(혹은 WMPoweruser)의 보고서에 따르면 HP는 펠콘이라고 불리는 윈도우 10 모바일 제품을 MWC 2016에서 선보인다. HP의 신제품은 2월에 발표될 예정이며 더 자세한 내용은 MWC 2016 행사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보고서에 의하면 HP는 새로운 모바일 프로젝트를 실행할지 주저하고 있다. 만약 프로젝트를 실행하게 된다면, 계획을 밝히는 자리는 MWC 2016이 될 가능성이 높다. 예상하고 있는 모바일의 스펙은 퀄컴의 스냅드래곤 820 칩세트와 5.8인치 QHD 디스플레이, 2기가의 RAM, 20MP의 후면 카메라, 12MP의 정면 카메라, 64기가의 메모리이다.

만일 HP의 모바일 프로젝트가 성공한다면, 마이크로소프트의 플래그쉽 핸드셋을 앞서는 제품이 될 것이다. 또한 윈도우 10 모바일을 즐기는 소비자들이 가장 반가워할 것으로 보인다.

*본 기사는 에이빙뉴스 제휴 미국 언론사 ubergizmo의 HP Falcon Windows 10 Mobile Rumored For MWC 2016 by Tyler Lee(2015.12.28)를 인용, 번역한 것입니다.

번역 유은정 인턴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김창용, 이하 NIPA)은 '스마트콘텐츠 테스트 플랫폼 지원사업'을 성공적으로 종료했다고 12일 밝혔다.
베트남 기업 'SHIP60'은 11월 27일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에서 열린 '한-아세안 IP-T&T Fair 2019'에 참석해 E-커머스 플랫폼 솔루션을 선보였다.
해외 기업 'PETO'가 11월 27일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에서 열린 '한-아세안 IP-T&T Fair 2019'에 참석해 투자자와 파트너를 찾아나섰다.
한국발명진흥회 상근부회장은 11월 27일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에서 열린 '한-아세안 IP-T&T Fair 2019'에 참석해 인터뷰를 진행했다.
한.헝 수교 30주년을 기념하여 헝가리 문화원이 대한민국 서울에 최초로 설립된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