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MIECF] EMCO, '크래들 투 크래들' 인증 획득한 빌딩입구매트 전시

신명진 2016-04-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EMCO(www.emco-bau.com)는 3월 31일(목)부터 4월 2일(토)까지 사흘간 베네치안 마카오 엑스포홀에서 열리는 '2016 마카오 국제 환경공동포럼 및 전시회(2016 MIECF)'에서 '크래들 투 크래들(Cradle to Cradle)' 디자인 콘셉트가 적용된 빌딩입구매트 'ECOLINE PIONEER'를 선보였다.

'크래들 투 크래들'은 제품을 디자인하고 만들 때부터 사용 기간뿐만 아니라 재활용까지 생각하는 콘셉트다. 'ECOLINE PIONEER' 매트는 '크래들 투 크래들 베이직 레벨 인증'을 획득한 제품으로   수명이 다 하면 재활용을 위해 보낼 수 있다.

보내진 매트의 구성요소는 분리돼서 새로운 출입구용 매트를 만드는 데 사용되는데, 이를 통해 재활용 가능 물질이 반복적으로 재활용되며, 고품질의 상품을 지속적으로 만들 수 있다. 이 제품에 들어가는 알루미늄 새시를 비롯해 다양한 부품들이 재활용 가능하다.

매트의 프레임을 형성하고 있는 새시는 알루미늄으로 가볍고 내구성과 부식에 대한 저항성이 뛰어나다. 또한 재활용도 쉽고 재활용되어도 성질이 변하지 않는다. 와이어 케이블과 나사 또한 스테인리스 스틸로 부식에 강하고 구부리기 쉬우며, 재활용하면 탄소배출을 줄일 수 있다.

충격음 차단재와 스페이서는 고무와 비슷한 성질을 지닌 TPE 소재를 적용해 변형이 쉽고 쉽게 재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외에도 제품에 들어가는 충전재(흡음재) 또한 인체에 안전한 성분만 사용하고 재활용이 가능하다.

한편, MIECF는 환경 사업분야에서 중국 남부의 범 주강 삼각주(홍콩~선전~광저우~주하이~마카오)와 국제 시장 간의 기술 및 정보 교환을 육성하기 위한 전략적 목표로 중화인민공화국 마카오특별행정구 정부가 시작한 이벤트로, 올해는 '녹색 경제 - 폐기물 관리를 위한 기회'라는 테마로 진행됐다.

→ '2016 MIECF′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이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해외시장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중소기업,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10월 14일 '2020년 해외기업 비즈니스 교류행사(2020 Gy
요즘 대세 죠르디가 아이앱 스튜디오와 만나 더욱더 '힙'한 캐릭터로 변신했다.
자율주행 기술은 크게 '인식-판단=제어' 부분으로 이루어진다. 사람의 오감에 해당하는 센서류가 인식을 담당하고, 인식한 정보를 컴퓨터와 AI가 마치 인간의 뇌처럼 체계화된 판단과정을 통해 제어부에 명령을 내림으로써
로봇은 4차산업혁명의 시대를 이끄는 핵심요소 중 하나로, 제조용 로봇에서부터 사람이 접근하기 어려운 극한환경에서 작업하는 로봇, 인간의 신체와 유사한 모습을 갖춘 휴머노이드 로봇에 이르기까지 매우 다양하다.
독일 오디오 브랜드 젠하이저가 자연스럽고 정확한 사운드의 재생으로 음향 모니터링이 필요한 녹음실에서부터 사운드를 즐기는 취미 생활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환경에서 사용하기에 좋은 헤드폰 'HD560S'를 출시한다고 23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