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MIECF] 지하 파이프 통해 폐기물 운반하는 'ENVAC'

신명진 2016-04-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ENVAC FAR EAST (www.envac.net)는 3월 31일(목)부터 4월 2일(토)까지 사흘간 베네치안 마카오 엑스포홀에서 열리는 '2016 마카오 국제 환경공동포럼 및 전시회(2016 MIECF)'에서 신개념의 폐기물 시스템 수집 시스템을 선보였다.

이 시스템은 지하 파이프를 통해 폐기물을 공기로 운반한다. 폐기물은 변두리 지역의 집적지로 바로 이동되므로 쓰레기를 운반하는 화물차는 손쉽게 접근하여 재활용센터, 매립지, 소각시설 등으로 운송할 수 있다.

사용자가 각각의 투여구에 폐기물을 버리면, 모든 폐기물은 70km/h 속도로 연결된 파이프망을 통해 빨려 나간다. 이때 팬(Fan)이 진공을 형성해 폐기물을 종착지의 집적시설까지 빨아들인다. 형성된 공기는 다시 필터를 거쳐 정화된 후 배출된다.

이를 통해 폐기물을 운반비용이나 이산화탄소 발생을 줄일 수 있어 깨끗한 환경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또한 폐기물 수집자들의 작업환경 개선이 가능하고 사용자의 만족도가 기존 쓰레기 수집방법 대비 높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한편, MIECF는 환경 사업분야에서 중국 남부의 범 주강 삼각주(홍콩~선전~광저우~주하이~마카오)와 국제 시장 간의 기술 및 정보 교환을 육성하기 위한 전략적 목표로 중화인민공화국 마카오특별행정구 정부가 시작한 이벤트로, 올해는 '녹색 경제 - 폐기물 관리를 위한 기회'라는 테마로 진행됐다.

→ '2016 MIECF′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릴리커버는 11월 19일(목)부터 20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20 대한민국 ICT융합 엑스포'에 참가해 개인 맞춤형 화장품 서비스를 소개한다.
미래인더스트리는 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혁신적인 유수분리조를 소개할 예정이다.
투자유치를 받기위한 여러 가지 이슈사항이 존재한다. 투심위에서 검토하는 사항은 시장성이슈, 경쟁력(차별성)이슈, 사람(또는 조직역량)이슈, EXIT가능성등이 있다. 그렇다면 세부 검토사항을 살펴보자. 첫 번째 시장성
10월 넷째 주 전시회 및 박람회를 소개한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이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해외시장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중소기업,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10월 14일 '2020년 해외기업 비즈니스 교류행사(2020 Gy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