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커피엑스포] 이탈리아 정통 커피의 풍부한 향과 감미로운 맛 살린 블렌딩, 주노커피

이호철 2016-04-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주노커피는 4월 14일(목)부터 17일(일)까지 4일간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2016 서울커피엑스포'에 참가해 '쏘울카페 프리미엄 더치커피'를 선보였다.

주노커피는 ODM, OEM 생산을 진행하고 있는 로스팅 전문기업이다. 정교한 로스팅과 뛰어난 기술력으로 타 기업과의 차별화를 두는 주노커피는 이탈리아 정통 커피의 특징인 풍부한 향과 감미로운 맛을 살린 블렌딩을 국내에 소개하고 발전시키고 있다.

특히, 더치커피 '쏘울카페 프리미엄'은 갈란떼와 만깐짜 두 종류로 출시돼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갈란떼는 브라질 세하도 그린빈을 메인으로 100% 아라비카 블렌딩을 사용했다.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는 안정감이 돋보이며 초콜릿 향이 입안에서 오랫동안 지속되는 바디감과 레드와인의 산미가 어우리진 깊은 풍미가 특징이다.

또 다른 더치커피 만깐짜는 산뜻한 느낌의 꽃향과 청포도에서 느껴지는 풍부한 과일향이 매력적으로 입안에서 맴도는 여운이 있는 커피다.

한편, '2016 서울커피엑스포'는 대한민국 커피업계의 프런티어들이 참여하는 전시회로 커피에 대한 모든 재료 및 기기들과 함께 'WSBC 2016', '민트라벨', '마케팅 스테이지', '교육세션', '커피네이션(Coffee Nation)' 등 다양한 이벤트 프로그램을 만나볼 수 있다.

 → '2016 서울커피엑스포' 뉴스 바로가기

이호철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이탈리아 럭셔리 워치메이커 파네라이는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리고 있는 '제29회 국제 고급시계박람회(SIHH, Salon International de la Haute Horlogerie)'에서 탄소섬유 기반의 신소재
유모차 끄는 '육아대디'들, 아기와 함께 떠나는 여행 등 '유모차 풍경'이 달라졌다
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은 설 명절을 맞아 가족과 함께 보내고자 하는 고객들을 위해 풍성한 혜택을 담은 '2019 설날 패키지'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몽블랑(MONTBLANC)은 14일부터 17일까지 개최(현지 시간)되는 스위스 고급 시계 박람회 SIHH(Salon International De La Haute Horlogerie, 이하 SIHH)에서 1858 컬
에이원이 황금 돼지의 해를 맞아, 2019년 상반기 유아업계 트렌드를 관통할 키워드로 'G.O.L.D. P.I.G.'를 선정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