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부 NIPA, 6억 규모 국내 ICT 스타트업 다국적 스타벤처 지원 공모

유은정 2016-04-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미래창조과학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윤종록, 이하 NIPA)이 최대 6억 상금을 지원하는 '다국적 스타벤처 육성 프로그램'과 3천만 원 상당 인건비를 지원하는 '스타트업 해외인재 채용 지원 사업'을 공모한다고 밝혔다.

NIPA는 국내 ICT 다국적 창업문화 확산을 통해 한국을 대표적인 창업 비즈니스 허브로 조성한다는 목표로 2가지 신규 사업에 국내 ICT 스타트업의 참여를 공모한다.

'스타트업 해외인재 채용 지원 사업'은 국내 스타트업이 해외 ICT 인재를 채용할 경우 단기(인턴십), 일반 등 채용 형태에 따라 각각 최대 5백만 원, 3천만 원 상당의 인건비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해외 마케팅, 기술 개발 등에 해외 우수인재를 활용하고자 하나 관련 정보 및 예산의 부족으로 채용에 어려움을 겪었던 국내 스타트업의 갈증을 해소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다국적 스타벤처 육성 프로그램'은 국내 ICT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이 중 우수 스타트업을 선정, 후속 성장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교육 프로그램으로는 글로벌 비즈니스 수행 및 다국적 조직 운영에 필요한 멘토링, 스타트업의 해외진출 애로사항에 대한 맞춤형 컨설팅, 액셀러레이터 등 국내외 전문가의 공개 세미나, 스타트업 임원급을 대상으로 하는 스케일업 캠프가 있다.

더불어 우수 스타트업에 상금을 지급할 예정으로, 1등 2억원(1팀), 2등 1억원(2팀) 등 총 7개 팀에 6억 원 상당의 상금이 지급된다.

정부는 상기 사업 수행을 통해 다국적 창업 문화를 확산하고 이를 통해 탄생한 Born-Global(태생적으로 국제화인) 스타트업의 글로벌 시장 개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또한 대두되고 있는 좁은 내수 시장의 한계를 극복하고 국내 스타트업의 글로벌 성공을 유도할 계획이다.

자유공모 사업으로 진행되는 상기 2개 사업 중 '스타트업 해외인재 채용 지원'은 4월 28일, '다국적 스타벤처 육성 프로그램'은 5월 9일 마감이다.

한편, 해당 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홈페이지(www.nipa.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은정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한양대학교 창업지원단은 지난 24일 '베트남 진출 웨비나'를 성료했다고 밝혔다.
글로벌뿐만 아니라 국내 시장에서도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로보락(Roborock)' 브랜드는 업계 최초로 스테레오 카메라를 장착한 'S6 MaxV'를 출시하며 한 단계 더 진보된 로봇청소기를 선보였다.
라인코리아파트너스(대표이사 김태후)는 애프터서비스(A/S) 전문 모바일 플랫폼인 'AS의 달인'을 공식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창업진흥원(원장 김광현, 이하 창진원)과 국립암센터(원장 이은숙, 이하 암센터)는 코로나19에 따른 생활속 거리두기 운동에 동참하면서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창업 활성화와 국민보건 향상을 위해 24일 업무협약을 체결하
코로나19 사태로 어느 때보다 '건강관리'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특히 우리 몸의 70%를 차지하는 물은 건강관리의 기본이기 때문에 물의 품질을 꼼꼼히 따지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