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인천베이비&키즈 2016] 고급스런 인테리어의 돌잔치 전문점, 베이비엔젤

김다현 2016-04-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베이비엔젤은 오는 5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4일간 송도컨벤시아 1층 전관에서 개최되는 '제 12회 인천 베이비&키즈페어(INCHEON BABY & KIDS FAIR 2016)'에 참가해 돌잔치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베이비엔젤은 돌잔치 전문점이며 단 한 번뿐인 소중한 아기의 첫번째 생일 파티를 정성스럽게 준비한다. 180여 가지의 수제음식을 자랑하며 인천 터미널 근처에 위치해 편리한 교통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인테리어가 리모델링 후 한층 고급스러워져 만족스러운 돌잔치를 할 수 있다.

한편, '인천 베이비&키즈 페어'는 다양한 업체와 브랜드로 구성돼 예비엄마와 아이를 둔 부모에게 꼭 들러야 할 필수 전시회다. 육아에 관련된 임산부용품, 임산부서비스, 태교용품, 출산용품, 영유아식품, 유모차, 카시트, 아기띠, 보행기, 안전용품, 인형, 모빌 등을 비롯해 교육 제품인 놀이완구, 학습지, 학습 프로그램, 유아전집, 그림책, 단행본아동도서, 외국어교육, 미술도구, 완구, 게임, 학습용품 등을 만나볼 수 있다.

→ '제 12회 인천 베이비&키즈 페어'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판교 입주기업 업종 조사결과, 비제조업이 70%에 달했으며, 기술분야는 IT가 74%로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누구나 고유의 특징을 갖고 있으며, 생후 18개월 이후 형태가 영구적으로 고정되기 때문에 신체 변화에 영향을 받지 않고 임의적인 변경이 불가능하다.
온라인에서 생성되는 다양한 데이터 정보는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생태계를 만들뿐만 아니라 기존 산업의 성장을 도울 수도 있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정상적인 학교생활이 힘들어지면서 게임 삼매경에 빠진 아이들도 많아졌다.
생체정보를 이용해 본인을 인증하는 생체인식 보안시스템은 코로나19로 희비가 엇갈렸다. 얼굴 대부분이 마스크로 덮여 있어 인증이 쉽지 않은 얼굴인식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