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해양안전엑스포] 해상교통관제시스템, 지씨에스씨

취재2팀 2016-04-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지씨에스씨는 4월 26일(화)부터 29일(금)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열리는 '대한민국해양안전엑스포(KOREA MARITIME SAFETY EXPO)'에 참가해 최신 선박 교통시스템을 선보였다.

지씨에쓰씨(GCSC)는 VTS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VTS란 해상교통관제시스템으로 해상의 교통을 정리하고 위험 화물에 대한 관리와 항만의 안전 및 운영 효율성을 위해 시행되는 교통서비스를 말한다. 구역 내에서 발생한 상황을 실시간으로 제공하여 선박의 항로 결정에 도움을 준다. 지씨에쓰씨는 우리나라 18개의 항만 중 16개의 항만에 VTS 서비스를 운영, 지원한다.

VTS 시스템을 통해 수집된 정보는 중앙시스템을 통해 관제사에게 전달되고, 관제사는 의사 결정을 내려 선박에 개별 통보하게 된다. 교통량을 분석하여 위험 지역이나 위험 발생 확률이 높은 지역에 선박이 들어설 경우 경보를 주거나 피하도록 돕는다.

이번 전시에서 지씨에스는 ECDIS(전자해도 표시 시스템) 기반에 통합된 물표와 레이더 영상을 전시했다. 선박 안전운행을 지원하고 위반 선박을 탐지 및 분류, 식별하여 위험 선박이 발견되면 신속한 대응방안을 도출하여 관제사의 의사결정을 지원하는 시스템이다. 더하여  지씨에스는 해상교통관제에 필요한 주변기기를 자체 개발, 생산하여 소프트웨어와 연계된 통합 VTS 솔루션을 제공한다.

한편, 해양수산부와 부산광역시가 주최하고 국민안전처와 대한민국해군 등 30여 기관이 후원하는 '대한민국해양안전엑스포'는 해양안전의 의식 제고 및 문화구축과 해양산업의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마련된 자리로 최신 해양안전기술과 기자재를 만날 수 있다.

→ '제2회 대한민국 해양안전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박지연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대표이사 요시카이 슌지)은 새로운 미니 스마트프린터 '셀피스퀘어 QX10'을 출시하고, 이를 기념해 문구 브랜드 '밤토리상점'과 콜라보레이션한 스페셜 다꾸 패키지도 함께 선보인다고 10일 밝혔
감성 모바일 액세서리 아트뮤(ARTMU)를 운영하는 (주)아트뮤코리아(대표 우석기)가 27W급과 36W급의 5G용 초고속충전기 2종류(모델명: SP310, SP110)를 10일 출시했다.
㈜숲에서(대표 정주훈)가 선보인 피톤치드 산림욕기 'S1500'은 국내산 편백나무에서 추출한 피톤치드 오일을 사용해 각종 유해세균과 악취제거, 항균효과를 인정받았다.
삼성전자가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BESPOKE)'에 새로운 제품 타입과 색상을 추가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힌다.
세컨그라운드가 경기도야구소프트볼협회와 상호협력을 통한 대회 중계서비스를 시행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