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SST, 생생한 원음의 커널형 어이폰 이어나인(EARNINE) 'EN1'

최영무 2016-05-0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빛으로 세상을 담는 기업 TSST(Toshiba Samsung Storage Technology, 대표 이주형)가 최근 자사 이어폰 브랜드 'EARNiNE'을 새롭게 론칭하고, 커널형 이어폰 'EARNiNE EN1(이하 이어나인 EN1)'를 최근 출시했다.

이어나인 EN1은 커널형 인어어(In-Ear) 타입으로 외부잡음을 차단해 원음에 가까운 음질을 더욱 더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다. 저음부터 고음까지 전 음역대를 커버하는 풀 레인지(Full range) 드라이버를 채용해 맑고 선명한 사운드를 제공하며, 트위스트 케이블을 적용해 전달하고자 하는 음질의 각종 노이즈가 섞이는 것을 사전에 차단하고자 했다.

이어나인 EN1은 서로 다른 귀 모양에 딱 맞도록 설계된 와이어 폼 케이블은 착용 시 귀에 단단히 밀착돼 잦은 움직임에도 쉽게 떨어지지 않으며, 착용감이 우수해 오랫동안 사용해도 편안하다. 또한 밀착에 따른 외부잡음을 최소화해 더 풍부한 음질을 느낄 수 있고, 사용자에게 꼭 맞는 이어팁을 사용할 수 있도록 3쌍의 이어팁을 함께 제공한다.

이 제품은 리모컨과 마이크 사용이 가능한 이어마이크를 적용해 통화 및 음악 재생 시 스마트폰을 편리하게 컨트롤할 수 있다. 구입가격은 4만 9,800원이며, 보증기간은 구입일로부터 1년이다.

새롭게 출시된 이어나인 EN1 커널형 이어폰은 대학로 이어폰샵에서 청음할 수 있으며, 이어폰샵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샵을 통해 구입할 수 있다.

한편, 이어나인은 우리들의 귀에 최고의 소리를 들려준다는 의미에서 'EAR'와 귀의 형상을 이미지화한 '9'의 합성어이다. 이어나인은 TSST자사에서 개발한 BA(Balanced Armature)를 사용해 최고의 음질을 낼 수 있도록 고안됐으며, 원음에 충실한 Hi-Fi 사운드를 추구하는 국내산 이어폰 브랜드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파비는 Paper Art Block의 약자로 친환경 골판지와 지류를 주재료로 가위나 칼, 접착제 없이 조립해 만들 수 있는 인테리어소품 브랜드다.
요즘은 차 내부의 햇빛을 막기 위한 다양한 상품이 나오고 있다.
미국 헤드파이 커뮤니티 선호도 1위 브랜드 이어소닉스사의 국내 공식 수입처인 사운드캣은 '벨벳2'를 국내 출시한다고 밝혔다.
미래산업은 4월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7 한국전자제조산업전'에 참가해 이형부품 자동 삽입기 MAI-H8 등 다수의 신규 모델을 선보인다.
생활건강기기 전문기업 맥스케어가 공식 유튜브 채널 '리쏘'에서 '스마트 피트니스' 코너를 신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