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츠, TV 사운드바 'BZ-T3710 Twin' 출시

최영무 2016-05-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멀티미디어 오디오 브랜드 브리츠(Britz)는 오늘(13일), 트랜스폼 디자인의 새로운 TV 사운드바 'BZ-T3710 트윈'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브리츠 'BZ-T3710 트윈'은 가로나 세로형태로 사용자 환경에 맞게 바꿀 수 있는 트랜스폼 디자인이 특징이다. 기존 사운드바처럼 TV 전면 하단에 가로형으로 길게 배치해 사용하거나, 사운드바를 분리해 모니터 좌우에 세로형으로 거치하는 2채널 스피커 형태로 사용할 수 있다.

이는 거실 환경이나 TV 디스플레이 크기에 맞게 형태를 자유롭게 바꿀 수 있으며, 사운드바와 함께 제공되는 전용 브라켓으로 누구나 쉽게 분리하거나 결합할 수 있도록 디자인 됐다. 색상은 단정한 블랙컬러로 TV 화면에 집중하는데 거슬리지 않으며, 또 슬림한 두께로 공간 활용성이 뛰어나다.

이 제품의 연결단자는 코엑시얼(Coaxial), 옵티컬, HDMI(Arc), AUX 단자를 지원해 TV나 대부분의 멀티미디어 기기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내장된 블루투스 기능을 이용하면 스마트폰, 태블릿PC, 노트북 등 블루투스를 지원하는 대부분의 모바일 IT기기에서 무선 스피커로 활용할 수 있다.

사운드는 50W의 고성능 앰프를 통해 영화나 음악감상 시 몰입감을 더해주며, 브리츠 사운드 엔지니어가 직접 튜닝한 균형감 있는 사운드를 제공한다. 또한 원거리에서도 사운드바를 조작할 수 있는 무선 리모컨를 지원해 더욱 편리하다. 이퀄라이저 기능을 탑재해 무비(Movie), 음악(Music) 등 콘텐츠에 맞는 음색 변경이 가능해 최적의 사운드를 구현할 수 있다. 구입가격은 17만 7,000원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자전거 전문 기업 삼천리자전거(대표이사 신동호)는 근거리 이동 시 힘들지 않고 편안하게 이동할 수 있는 전동 스쿠터 '팬텀 시터 10'을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세상은 코로나 이전과 이후로 나누어진다'. 코로나 이전엔 우리의 특별한 이슈였던 죽음이 이젠 일상사가 되어버렸다.
글로벌 액세서리 브랜드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에서는 최근 귀여운 디자인으로 여심을 저격할 'Hello Summer' 키링 라인을 새롭게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조립식 방음부스 전문 제작 회사인 탐투스가 6월 말 서울특별시 강서구에 위치한 강서점자도서관에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오디오북 제작용 녹음 부스를 설치했다.
이번 'MIK HOT SPOT_전통주' 특집에 참가한 6곳은 다음과 같다. △초가△남도탁주 △화요 △홍삼명주 △감홍로 △화양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