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처의 강력한 흡입력으로 미세먼지를 잡다

서성원 2016-05-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독일의 청소기기 전문기업 주식회사 카처는 강력한 흡입력을 지니면서 미세먼지까지 말끔하게 제거할 수 있는 사이클론 진공청소기 VC 3를 출시해 리뷰해 본다.

이번에 출시한 VC 3는 '멀티 사이클론' 기술을 채택해 흡입력을 강화했으며 청소기 내부의 6단계 먼지필터 시스템으로 미세먼지까지 깔끔하게 분리한다. 특히 헤파12필터가 청소 중 후방모터로 배출되는 미세먼지와 분자를 99.5%까지 잡아낸다는 회사의 설명이었다.

청소기를 작동시키자 일반진공청소기보다 낮은 소음에 만족할 수 있었다. 이에 반해 청소기의 흡입력은 강력해 간혹 매우 편편한 재질에서는 흡입상태에서 들어올리기 힘들정도로 강력했다.

실제로 바닥에 흩뿌려진 에스프레소용 커피분말을 청소하자, 깔끔하게 청소되며 필터 곳곳에까지 작은 분말이 까맣게 묻어났다.

이리저리 움직이는 헤드의 움직임이나 이동시 바퀴의 움직임은 매우 부드러웠다. 실용적인 디자인에 실용적인 사용과 부담없는 가격이 장점이다.

먼지통은 간단히 '딸깍'하는 버튼클릭으로 분리해 가볍게 털어내고, 원한다면 완전히 분해해 청소도 가능하다. 인체공학적 디자인에 부드러운 이동, 청소기 바퀴에 공기배출구 덮개까지 세심함이 돋보이는 제품이다.

카처의 사이클론 진공청소기는 기본형 모델 외 에너지 효율이 높은 VC 3 ERP모델이 있다. ERP모델은 700w출력에 140w의 흡입력을 발휘한다.

전체적으로 가격대 성능비를 생각한다면 일명 말하는 '득템'의 기분을 만끽할 수 있을 듯한 제품으로 적극 추천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진산아스콘은 11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킨텍스(KINTEX)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7 국제도로교통박람회'에 참가해 성능 인정받은 아스콘을 선보였다.
이엘피는 11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킨텍스(KINTEX)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7 국제도로교통박람회'에 참가해 도로기상정보시스템을 선보였다.
로드시그날은 11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7 국제도로교통박람회'에 참가해 축광도로표지병을 선보였다.
동일기술공사는 11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킨텍스(KINTEX)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7 국제도로교통박람회'에 참가해 엔지니어링 기술을 선보였다.
대동안전주식회사는 11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7 국제도로교통박람회'에 참가해 다양한 도로교통 안전시설물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