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de In Korea] 다음기술, 캠핑용 트레일러 '에어 트레일러'로 국내를 넘어 세계로!

김다현 2016-05-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다음기술은 캠핑용 트레일러 '에어트레일러(AIR TRAILER)' 브랜드를 제조 및 판매하며 캠퍼들이 편하고 안전한 캠핑을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폴딩트레일러에서 가장 중요한 안전을 신경써서 제작하고 있으며 이를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한다.

가장 신경쓰고 있는 점은 제품에 들어가는 부품들이다. 스킨이라 불리는 텐트는 기존에는 옥스포드나 폴리를 사용했는데 이는 방수력은 좋지만 통기성이 적어 내부에서 답답함을 느낄 수 있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에어트레일러는 텐트 스킨을 1년 반 동안 원단공장과 직접 협력해 개발한 면 소재를 사용했다.

또한, 유일하게 트레일러 엑셀이 아닌 주행력이 좋은 자동차 엑셀을 사용해 가동력을 높였다. 본체는 알루미늄으로 돼 안전성은 물론이고 부식이 일어나지 않도록 만들었다. 수입제품들은 높은 가격과 A/S가 쉽지 않은 데 반해 에어트레일러는 국내에서 생산하는 만큼 신속한 사후처리가 가능하다. 보유하고 있는 4가지의 자체 특허를 바탕으로 제품을 만들고 있다.

현재 에어트레일러를 3년 간 생산하고 있으며 앞으로는 시장 반경을 더 확대할 예정이다. 다음기술 관계자는 "올해부터 중국, 인도, 몽골 쪽으로 수출을 진행하기 시작했으며 곧 활발한 수출이 이뤄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대한민국 제품을 해외에 알리기 위해 메이드인코리아(Made in Korea, 이하 MIK)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기업, 스타트업, 기관, 투자자 대상으로 'MIK 콘퍼런스 & 네트워킹 파티(MIK Conference & Networking Party)'를 오는 7월 14일(목) 하얏트 호텔 그랜드 볼룸에서 약 1,000여 명 규모로 개최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블루투스 전문기업 모비프렌이 게임 개발자들을 위해 자사의 헤드폰인 MFB-H7100에 적용할 수 있는 게임용 진동기능 소스를 모비프렌 홈페이지에 오픈했다.
본격적인 겨울이 시작되기전, 출산을 앞두고 있는 임산부들과 이제 갓 태어난 아기가 있는 가정에서는 육아 월동 준비를 위해 분주해지는 시기가 곧 다가오고 있다.
가을 바람에 감기에 걸리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9월 다섯째 주, 몸과 마음을 따뜻하게 할 전시와 유익한 박람회를 소개하도록 하겠다.
미디어플레이어 개발 전문업체 칩얼라이브(대표이사 이지웅)는 국내외 최강의 명품 프리미엄 UHD 플레이어 '티즈버드(Tizzbird) S50' 신제품을 출시했다.
한국레노버(대표이사 강용남)는 25일, 요가북의 강력한 휴대성과 생산성에 더해 비즈니스 활용성을 강조한 '요가북 프로(Yogabook Pro)'를 출시한다고 밝혔다.